두산 포수 박유연, 음주운전 숨겼다가 들통…다음 주 징계위원회 열려

입력 2023-12-09 18:3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두산 베어스 포수 박유연.
▲두산 베어스 포수 박유연.

두산 베어스 포수 박유연이 음주운전 적발 사실을 구단에 숨긴 사실이 뒤늦게 드러났다.

9일 두산 구단 관계자는 “박유연이 지난 9월 술자리를 한 다음 날 오전 운전대를 잡았다가 경찰 음주 단속에 적발돼 면허 정지 처분을 받았다”라며 “구단에 보고하지 않아 최근에 알게 됐다”라고 밝혔다.

구단은 박유연의 음주운전 적발을 인지한 직후 한국야구위원회(KBO) 클린베이스볼센터에 신고했고, 다음 주 징계위원회를 열 계획이다.

특히 구단은 KBO 징계와 더불어 음주 운전으로 팀의 품위를 실추시키고 이를 보고하지 않은 박유연에 대해 책임을 물을 예정으로, 중징계가 예상되고있다.

한편 지난달에도 롯데 자이언츠의 내야수 배영빈이 음주운전으로 면허가 취소된 사실을 구단에 숨겼다가 방출됐다. 이와 별도로 KBO는 상벌위원회를 열어 배영빈에게 1년 실격 처분 및 사회봉사활동 80시간의 징계안을 내렸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종합] "대중교통 요금 20% 환급"...K-패스 오늘부터 발급
  • "민희진, 뉴진스 이용 말라"…트럭 시위 시작한 뉴진스 팬들
  • "불금 진짜였네"…직장인 금요일엔 9분 일찍 퇴근한다 [데이터클립]
  • 단독 금융위, 감사원 지적에 없어졌던 회계팀 부활 ‘시동’
  • "집 살 사람 없고, 팔 사람만 늘어…하반기 집값 낙폭 커질 것"
  • "한 달 구독료=커피 한 잔 가격이라더니"…구독플레이션에 고객만 '봉' 되나 [이슈크래커]
  • 단독 교육부, 2026학년도 의대 증원은 ‘2000명’ 쐐기…대학에 공문
  • 이어지는 의료대란…의대 교수들 '주 1회 휴진' 돌입 [포토로그]
  • 오늘의 상승종목

  • 04.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609,000
    • -0.04%
    • 이더리움
    • 4,670,000
    • +2.17%
    • 비트코인 캐시
    • 725,000
    • -1.76%
    • 리플
    • 786
    • -0.38%
    • 솔라나
    • 225,500
    • +1.35%
    • 에이다
    • 717
    • -3.89%
    • 이오스
    • 1,235
    • +1.65%
    • 트론
    • 164
    • +1.86%
    • 스텔라루멘
    • 172
    • +1.7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2,900
    • -1.15%
    • 체인링크
    • 22,170
    • -0.09%
    • 샌드박스
    • 710
    • +1.8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