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석환, 두산에 남는다…‘4+2년 최대 78억 원’ FA 계약

입력 2023-11-30 16:5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사진제공=두산 베어스
▲사진제공=두산 베어스
양석환(32)이 두산 베어스와 자유계약선수(FA) 잔류 계약을 체결했다.

30일 두산은 “양석환과 4+2년 최대 78억 원에 계약했다. 첫 4년 계약의 총액은 최대 65억 원(계약금 20억 원, 연봉 총액 39억 원, 인센티브 6억 원)이다. 4년 계약이 끝난 뒤에는 구단과 선수의 합의로 2년 13억 원의 연장 계약을 할 수 있다”고 밝혔다.

양석환은 2021시즌 개막을 앞두고 LG트윈스에서 두산으로 트레이드됐다. 양석환은 2021~2023 시즌, 3년 동안 두산에서 타율 0.267, 69홈런, 236타점을 올렸다.

양석환은 “트레이드로 두산에 합류하면서 야구 인생이 다시 시작됐다. FA 자격을 행사했을 때부터 팀에 남고 싶었다. 좋은 조건으로 계약해준 구단에 감사하다”며 “앞으로 4년간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겠다. 이를 통해 구단으로부터 ‘2년 더 함께하고 싶다’는 말을 듣고 싶다”고 각오를 다졌다.

그는 “매 시즌 30홈런·100타점을 목표로 뛰겠다. 2021년 한국시리즈에 진출했지만 아쉽게 준우승했고, 지난 시즌과 올 시즌에는 너무 일찍 시즌을 마감했다”면서 “계약 기간 내에 꼭 우승하고 싶다”는 구체적인 목표도 전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긴급 속보’ 류현진 한화 컴백…또다시 외쳐보는 “올해는 다르다” [요즘, 이거]
  • '강공' 돌아선 정부…의료계에 질렸다
  • “환자를 약쟁이 취급”…마약과 전쟁에 등 터지는 환자들 [STOP 마약류 오남용①]
  • 서학개미도, 동학개미도 ‘엔비디아’만 본다…D-day는 ‘21일’ [이슈크래커]
  • “병원 떠나겠다” 한 마디면 의사들 백전백승?…이번엔 다를까 [이슈크래커]
  • ‘심문기일 D-1’ 갈등 깊어지는 한미 경영권 분쟁…거센 공방전
  • 클린스만 후임에 홍명보·김기동?…K리그는 어쩌나요 [이슈크래커]
  • 런던으로 간 이강인, 손흥민 만나 직접 사죄 "해서는 안 될 행동 했다"
  • 오늘의 상승종목

  • 02.21 09:42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2,333,000
    • +1.12%
    • 이더리움
    • 4,164,000
    • +2.26%
    • 비트코인 캐시
    • 367,300
    • -2.11%
    • 리플
    • 775
    • +0%
    • 솔라나
    • 149,100
    • -3.06%
    • 에이다
    • 855
    • -1.5%
    • 이오스
    • 1,094
    • +0.27%
    • 트론
    • 193
    • +1.58%
    • 스텔라루멘
    • 162
    • -0.6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5,500
    • -1.77%
    • 체인링크
    • 26,580
    • -2.92%
    • 샌드박스
    • 710
    • -1.6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