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냉온탕 증시’ 코스피, 2440선으로 후퇴…코스닥 이틀 연속 ‘사이드카 발동’

입력 2023-11-07 15:4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코스피와 코스닥이 공매도 전면 금지 영향으로 급등과 급락을 오가며 하락 마감했다.

6일 코스피지수는 전 거래일 보다 58.41포인트(2.33%) 하락한 2443.96에 마감했다.

개인은 4597억 원 순매수한 반면,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1015억 원, 3935억 원 순매도했다.

전일 급등했던 국내 증시는 다시 하락했다. 공매도 금지 조치에 대한 수급 불확실성, 투자심리 불안도 악재로 작용했다. 펀더멘탈 대비 급등한 업종을 중심으로 매물 출회가 확대했다. 외국인, 기관 매도에 원·달러 환율은 다시 10원 이상 상승하며 1300원대를 기록했다.

코스피 업종별로는 전기가스업(0.06%)이 오름세였고, 철강금속(-6.85%), 화학(-3.25%), 전기전자(-2.67%), 유통업(-2.61%), 제조업(-2.50%), 운수창고(-2.34%), 금융업(-2.14%) 등 대부분 내림세였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가운데 한미반도체(7.01%), HD현대일렉트릭(4.16%), SK바이오팜(3%), 한화에어로스페이스(1.81%) 등이 강세였다.

POSCO홀딩스(-11.02%), 포스코퓨처엠(-11.02%), 포스코인터내셔널(-10.89%), LG에너지솔루션(-10.23%), 삼성SDI(-7.91%), 금양(-7.27%), SK아이이테크놀로지(-7.25%), 카카오뱅크(-7.11%), SK이노베이션(-7.07%), 코스모신소재(-7.02%), LS(-6.67%) 등은 약세였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15.08포인트(1.80%) 내린 824.37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오전 11시 48분 코스닥150선물가격과 코스닥150지수의 변동으로 5분간 프로그램매도호가의 효력이 정지됐다. 코스닥150선물이 전일 대비 6.46% 급락했고, 코스닥150지수도 3.08% 하락했다

코스닥 사이드카가 발동된 것은 전날에 이어 올해 두 번째다. 공매도 전면금지 시행 첫날인 6일 코스닥이 급등하면서 매수 사이드카가 발동된 바 있다.

개인은 4660억 원 순매수한 반면,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2431억 원, 2214억 원 순매도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에선 펩트론(10.93%), 에스티아이(9.30%), 카나리아바이오(9.20%), 유티아이(6.48%), 하나마이크론(6.24%), 이녹스첨단소재(4.10%), 에스앤에스텍(3.99%), 씨앤씨인터내셔널(3.93%), 에코프로(3.74%) 등이 강세였다.

엘앤에프(-15.29%), 신성델타테크(-11.44%), 에코프로에이치엔(-10.72%), 레이크머티리얼즈(-10.17%), 윤성에프앤씨(-8.41%), 더블유씨피(-7.97%), 나노신소재(-7.80%), 천보(-7.64%), 케어젠(-7.38%), 하나기술(-6.87%) 등은 약세였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의도4PM' 구독하고 스타벅스 커피 받자!…유튜브 구독 이벤트
  • “롯데 투수 나균안, 불륜에 폭행” 아내의 작심 폭로…해명 나서
  • 음원성적도 다디단 ‘밤양갱’…라이즈도 투어스도 ‘이지 이스닝’ [요즘, 이거]
  • “또 나만 못 샀어”…‘1억 간다’는 비트코인, 지금이라도 살까요? [이슈크래커]
  • 까닥 잘못하면 ‘본선 진출 실패’…황선홍 ‘겸직’ 신의 한 수? 악수? [이슈크래커]
  • 의사 연봉 2억 원 갑론을박…저렴한 전공의로 굴러가는 병원
  • 380조 대응 예산 무용지물…출생아 ‘0명대’ 시대 왔다
  • 구글 제친 유튜브, 신뢰도 떨어지는 챗GPT [그래픽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2.2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4,744,000
    • +7.6%
    • 이더리움
    • 4,608,000
    • +3.13%
    • 비트코인 캐시
    • 412,200
    • +0.56%
    • 리플
    • 786
    • -0.76%
    • 솔라나
    • 156,500
    • +5.89%
    • 에이다
    • 856
    • +0.35%
    • 이오스
    • 1,135
    • -0.87%
    • 트론
    • 199
    • +1.53%
    • 스텔라루멘
    • 165
    • -1.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1,700
    • -0.71%
    • 체인링크
    • 26,410
    • +0.23%
    • 샌드박스
    • 750
    • -3.4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