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세번째 해외 IR 나선 함영주 하나금융 회장…유럽서 녹색금융 투자 확대 나서

입력 2023-10-09 09:24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싱가포르·홍콩 이어 유럽서 세번째 해외 IR
네덜란드 지속가능대사와 녹색금융투자 모색
네덜란드·영국 소재 글로벌 투자자에 경영성과 홍보

▲함영주(왼쪽) 하나금융그룹 회장과 르네 반 헬(Rene van Hell) 지속가능개발 대사가 6일(현지시간) 네덜란드 헤이그 소재 외교부 청사에서 녹색금융 투자 참여 등을 논의한 뒤 기념촬여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하나금융그룹)
▲함영주(왼쪽) 하나금융그룹 회장과 르네 반 헬(Rene van Hell) 지속가능개발 대사가 6일(현지시간) 네덜란드 헤이그 소재 외교부 청사에서 녹색금융 투자 참여 등을 논의한 뒤 기념촬여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하나금융그룹)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회장이 싱가포르, 홍콩에 이어 유럽을 대상으로 올해 세 번째 해외 기업설명회(IR)에 나선다.

함 회장은 6일(현지시간) 유럽 지역 IR의 첫 시작으로 네덜란드 헤이그 소재 외교부 청사를 방문해 르네 반 헬(Rene van Hell) 지속가능개발 대사와 최근 네덜란등에서 활발하게 논의 중인 녹색금융 투자 참여 등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함 회장과 르네 반 헬 대사는 탈탄소 경제 전환의 중요성에 대해 깊은 공감대를 형성하며 은행 탄소중립의 중요한 축을 이루는 자산 포트폴리오 탄소배출량 감축에 대한 심도 있는 의견을 나눴다.

특히 르네 반 헬 대사는 국제적 표준에 맞춰 2050년까지 탄소배출을 100% 감축코자 하는 하나금융의 노력에 공감하며 '그린 워싱'을 방지하기 위해 한국 금융권 최초로 'K-텍소노미'를 전산화한 점을 높이 평가했다.

함 회장은 "하나금융은 탈탄소 경제 전환에 기여하기 위해 '2030 & 60'과 '제로 & 제로'를 추진하며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금융을 적극 확대해 왔다"며 "이번 미팅을 통해 현지 녹색금융부문 투자, 네덜란드 주도의 개발도상국 앞 투자 프로그램 참여 등 향후 협력을 확대해 공동의 이익을 창출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르네 반 헬 대사는 "네덜란드 정부는 민간 부문의 혁신금융을 통한 녹색금융 자금 조달에 관심이 높다"며 "한국과 네덜란드는 녹색금융을 위한 동맹이자 동반자로서 이번 미팅을 시작으로 ESG 금융을 선도하고 있는 하나금융과 다양한 협력 기회를 창출할 수 있을 것"이라고 화답했다.

함 회장은 11일까지 네덜란드를 비롯해 영국 등 유럽에 소재한 글로벌 투자자와의 소통도 이어간다. 함 회장은 유럽 내 다수의 투자자들을 만나 그룹의 전반적인 경영 성과뿐만 아니라 이들의 주요 관심사인 자산건전성, 주주환원정책에 대해서도 공유함으로써 해외투자자들이 안심하고 대한민국 금융시장에 투자할 수 있도록 K-금융 세일즈에도 앞장설 계획이다.

또한, 하나금융에 오랜 기간 투자해 온 장기투자자, 잠재적 투자자 등을 폭넓게 찾아 최근 유럽의 ESG 강화 트렌드를 반영한 그룹의 우수한 ESG 경영 활동을 소개함으로써 유럽 소재 글로벌 투자자들과의 진정성 있는 파트너십 구축에 나선다.

이후 함 회장은 글로벌 투자자 대상 IR에 이어 15일까지 모로코 마라케시에서 개최되는 국제통화기금(IMF)·세계은행(WB) 연차총회에 참석한다. 이 자리를 통해 세계 각국의 금융전문가와 소통하며 그룹의 미래를 위한 글로벌 비즈니스 사업 확대 방안도 함께 모색할 방침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역직구 날개’ 펼친 K커머스…정부 ‘직구 정책’에 꺾이나 [지금은 K역직구 골든타임]
  • 김호중 '음주 뺑소니 혐의' 결정적 증거…소속사 본부장 "메모리 카드 삼켰다"
  • '동네북'된 간편결제…규제묶인 카드사 vs 자유로운 빅테크 [카드·캐피털 수난시대 下]
  • [종합] 뉴욕증시, 엔비디아 실적 앞두고 상승...S&P500·나스닥 또 사상 최고
  • 비트코인, 이더리움 ETF 승인 여부에 '뒤숭숭'…도지·페페 등 밈코인 여전히 강세 [Bit코인]
  • 외국인이냐 한국인이냐…'캡틴' 손흥민이 생각하는 국대 감독은?
  • ‘인기 있는 K팝스타’는 여자가 너무 쉬웠다…BBC가 알린 ‘버닝썬’ 실체 [해시태그]
  • 서울시민이 뽑은 랜드마크 1위는 '한강'…외국인은 '여기' [데이터클립]
  • 오늘의 상승종목

  • 05.22 10:53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6,395,000
    • -0.56%
    • 이더리움
    • 5,198,000
    • +3.32%
    • 비트코인 캐시
    • 705,000
    • -0.77%
    • 리플
    • 736
    • +0.27%
    • 솔라나
    • 244,800
    • -3.36%
    • 에이다
    • 678
    • -0.59%
    • 이오스
    • 1,190
    • +2.76%
    • 트론
    • 171
    • +1.18%
    • 스텔라루멘
    • 155
    • +1.31%
    • 비트코인에스브이
    • 94,350
    • -1.67%
    • 체인링크
    • 23,140
    • -0.39%
    • 샌드박스
    • 642
    • +0.9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