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기 측, 美 기획사 "식당 팬미팅 동의했다" 주장에…"일방적 통보, 무대응 할 것"

입력 2023-09-14 21:12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이승기 (뉴시스)
▲이승기 (뉴시스)

가수 이승기가 해외 투어 중 교민을 무시했다는 논란에 휘말린 가운데, 현지 공연 기획사와의 주장도 엇갈리고 있다.

14일 한 매체는 이승기의 미국 콘서트 일정을 기획한 현지 공연 기획사 휴엔터테인먼트 측의 입장을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휴엔터 관계자는 이승기의 뉴저지 공연과 애틀랜타 공연에 공석이 많아 손해가 예상되어 현지 식당들의 후원을 받기로 했다고 주장했다. 이때 이승기가 식당 사장, 종업원과 기념사진 찍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휴엔터는 해당 내용에 대해 이승기가 한국에서 떠나기 전 그의 소속사인 휴먼메이드 측과 이미 공유한 내용이라고 주장했다. 하지만 휴먼메이트 측은 계약서에 명시된 내용이 아니며 일방적인 통보였다고 반박했다.

휴엔터의 주장에 대해 휴먼메이드 측은 “별도의 대응을 하지 않으려 한다”라며 무대응 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한편 이승기는 지난달 30일 애틀랜타 캅 에너지 퍼포먼스 아트센터에서 공연을 펼쳤다. 데뷔 후 첫 미국 투어였다. 하지만 이승기가 컨디션 조절을 이유로 스폰서였던 교민 식당 방문 일정을 취소하면서 태도 논란에 휘말렸다.

논란이 커지자 소속사는 LA에서 애틀랜타로 넘어가던 중 난기류로 인해 기체가 흔들렸고, 애틀랜타 호텔에 도착했을 때 이미 밤 10시 30분 이후였다고 해명했으나, 팬들은 실망감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미국 투어 마지막 장소로 알려진 뉴욕·뉴저지 공연까지 취소되면서 불만이 제기됐다. 이에 대해 소속사는 ‘티켓 판매 부진’이 아닌 “현지 공연장 사정 때문”이라고 단호하게 말하기도 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의도4PM' 구독하고 스타벅스 커피 받자!…유튜브 구독 이벤트
  • “한국만 빼고 다 알아”…저출산, ‘돈’ 때문이 아니다? [이슈크래커]
  • 삼일절 연휴 시작…천정부지로 치솟는 기름값에 저렴한 주유소 어디?
  • 음원성적도 다디단 ‘밤양갱’…라이즈도 투어스도 ‘이지 이스닝’ [요즘, 이거]
  • “또 나만 못 샀어”…‘1억 간다’는 비트코인, 지금이라도 살까요? [이슈크래커]
  • 까닥 잘못하면 ‘본선 진출 실패’…황선홍 ‘겸직’ 신의 한 수? 악수? [이슈크래커]
  • [찐코노미] 리튬 바닥 신호 나온다…2차전지 주목할 분야는 '이것'
  • “3일 동안 행복했다”...20억 로또, 101만 명 몰린 '디퍼아' 당첨자 발표에 ‘희비’
  • 오늘의 상승종목

  • 02.2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6,709,000
    • +1.13%
    • 이더리움
    • 4,722,000
    • +0.96%
    • 비트코인 캐시
    • 421,400
    • +0.64%
    • 리플
    • 833
    • +3.35%
    • 솔라나
    • 176,900
    • +8.33%
    • 에이다
    • 927
    • +4.27%
    • 이오스
    • 1,209
    • +4.13%
    • 트론
    • 199
    • +0%
    • 스텔라루멘
    • 172
    • +1.1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4,100
    • -0.78%
    • 체인링크
    • 27,150
    • +0.63%
    • 샌드박스
    • 822
    • +5.7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