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故 김성재 동생 김성욱, "형 모습 기억해 주길"…'1급 특수요원'은 김종서?

입력 2023-07-09 19:54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가수 김성욱. (출처=MBC '복면가왕' 캡처)
▲가수 김성욱. (출처=MBC '복면가왕' 캡처)

‘베테랑 형사’의 정체가 가수 김성욱으로 밝혀졌다.

9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204대 가왕 자리를 놓고 8인의 도전자들이 치열한 대결을 펼쳤다.

이날 1라운드 4번째 대결에서는 ‘베테랑 형사’와 ‘1급 특수요원’이 송창식의 ‘고래사냥’을 열창하며 흥겨운 무대를 꾸몄다. 무대 결과 승리는 15대 84로 ‘1급 특수요원’이 다음 라운드로 진출하게 됐다.

듀스의 ‘여름 안에서’를 열창하며 가면을 벗은 ‘베테랑 형사’의 주인공은 가수 겸 뮤지컬 배우 김성욱으로 밝혀져 모두를 놀라게 했다. 김성욱은 듀스의 멤버 故 김성재의 동생이기도 하다

김성욱은 “그동안 아이 둘 키우며 잘살고 있었다. 조금이라도 젊은 시절에 이런 모습을 남기고 싶었다. 또 형을 기억해 줬으면 해서 나왔다”라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듀스의 노래를 택한 것에 대해 “제일 좋아하는 노래기도 하고 형의 밝은 모습을 기억해 주었으면 했다. 듀스 노래는 무섭고 강한 노래가 많다”라며 “형은 굉장히 따뜻한 분이었다. 돈 없어서 지갑 던져놓으면 꼭 용돈을 챙겨주는 다정한 분이었다”라고 회상했다.

이어 “형이 데뷔할 때 저는 고등학생이었다. 형이 티비에 나오는 게 이상했고 그걸 좋아하는 사람은 더 이상했다. 하지만 군 시절에 인정했다. 제가 봐도 너무 멋있었다”라고 덧붙였다.

김성욱은 “작곡가 에이전시를 운영했고, 일본에서 활동을 해서 AOA 일본 앨범 녹음 많이 했다. 최근에는 JYP의 니쥬라는 그룹을 디렉팅했다”라며 “눈감을 때 재밌었다, 이런 말 나오게 살아가는 게 제 목표다. 제 모든 활동에서 사람들이 형을 추억하도록 하며 살고 싶다”라고 앞으로의 희망을 전했다.

한편 김성욱을 꺾고 다음 라운드로 진출한 ‘1급 특수요원’의 유력 후보로는 가수 김종서가 꼽히고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원·달러 환율, 1년 5개월여 만에 1370원대…1380원대 전망도 나와 [종합]
  • 지하철역 ‘1000원 빵’, 안심하고 먹어도 되나요? [이슈크래커]
  • 맥도날드 ‘춘식이 팩’ 인기…딜리버리·홈페이지 터졌다
  • 푸바오 동생 루이·후이바오도 폭풍 성장 중…공개 100일만 근황
  • “임영웅 콘서트 티켓 500만 원”…선착순 대신 추첨제라면? [그래픽뉴스]
  • 홍준표 "한동훈이 대권놀이하며 셀카만 찍다 당 말아먹어"
  • [르포] "저 눈을 봐"…넷마블 맑눈광 '팡야쿵야' MZ세대 사로잡다
  • '당선인' 이준석 "다음 대선 3년? 확실한가?"…발언 의도는?
  • 오늘의 상승종목

  • 04.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9,243,000
    • -1.82%
    • 이더리움
    • 4,778,000
    • -5.12%
    • 비트코인 캐시
    • 802,500
    • -8.39%
    • 리플
    • 803
    • -7.91%
    • 솔라나
    • 224,400
    • -9.41%
    • 에이다
    • 743
    • -11.44%
    • 이오스
    • 1,344
    • -14.07%
    • 트론
    • 170
    • -1.73%
    • 스텔라루멘
    • 168
    • -9.6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7,000
    • -11.63%
    • 체인링크
    • 22,320
    • -11.92%
    • 샌드박스
    • 739
    • -16.0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