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버지에게 배운 대로”…‘조국·조민’ 때린 진중권

입력 2023-02-08 17:0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진중권 광운대 특임교수와 조민(출처=뉴시스, 조민 인스타그램)
▲진중권 광운대 특임교수와 조민(출처=뉴시스, 조민 인스타그램)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딸 조민 씨가 “저는 떳떳하다. 부끄럽지 않게 살았다”고 말한 데 대해 진중권 광운대 특임교수가 조 전 장관의 과거 발언을 소환해 비판했다.

진 교수는 7일 CBS 라디오 ‘박재홍의 한판승부’에서 “조 전 장관의 딸 조 씨가 어제 ‘자신은 떳떳하다’고 인터뷰를 했는데, 참고로 몇 해 전 조 전 장관은 트위터에 ‘아버지에게 배운 대로 한다’라고 쓴 적이 있다”고 말했다.

앞서 2016년 1월 조 전 장관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박근혜 전 대통령을 비판하며 “아버지에게 배운 대로 한다”는 글을 올린 적 있다.

진 교수는 이어 ‘조 전 장관은 법정에 이르기까지도 객관적인 증거에 반하는 주장을 하면서 그 잘못에 여전히 눈 감은 채 진정한 반성의 모습을 보이지 않는다. 피고인에게 그 죄책에 상응하는 중한 처벌이 불가피한 것으로 판단된다’는 재판부 판결문을 인용했다. 해당 내용은 3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1-1부(마성영 김정곤 장용범 부장판사)가 ‘자녀 입시 비리·감찰 무마’ 혐의로 기소된 조 전 장관에 징역 2년을 선고하며 밝힌 조 전 장관의 양형 사유다.

그러면서 “사법적인 문제를 정치화한 것이 결국 본인과 부인에 대한 중형 선고로 이어졌다”며 “그런데도 그 태도에는 여전히 변함이 없다”고 비판했다.

이어 “그가 왜 반성도 없이 객관적 증거에 반하는 소리를 계속하는지는 알 수 없지만, 이제라도 사실은 사실대로 인정하고 반성의 태도를 보이는 것이 본인과 부인은 물론이고 그 궤변에 지친 국민의 정신건강에도 좋지 않겠나”라고 지적했다.

이는 6일 공개된 조 씨의 유튜브 ‘김어준의 겸손은힘들다 뉴스공장’과의 인터뷰 발언을 겨냥한 것으로 보인다. 이날 인터뷰에서 조 씨는 “제가 지난 4년간 ‘조국의 딸’로만 살아왔는데 오늘(3일) 아버지가 실형을 받으시는 걸 지켜보면서 ‘나는 떳떳하지 못한가’라고 곰곰이 생각해보게 됐다”며 “저는 떳떳하다. 부끄럽지 않게 살았다”고 말했다.

이어 “그래서 결심을 하게 됐다”며 “이제 조국 딸이 아니라 조민으로 당당하게 숨지 않고 살고 싶다”고 밝혔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성심당 대전역점’이 없어진다고?…빵 사던 환승객들 ‘절망’ [해시태그]
  • 경찰, 김호중 방문한 고급 유흥주점 새벽 압수수색
  • 다꾸? 이젠 백꾸·신꾸까지…유행 넘어선 '꾸밈의 미학' [솔드아웃]
  • "깜빡했어요" 안 통한다…20일부터 병원·약국 갈 땐 '이것' 꼭 챙겨야 [이슈크래커]
  • 부동산PF 구조조정 시계 빨라진다…신평사 3사 "정부 대책 정상화 기여"
  • "전쟁 터진 수준" 1도 오를 때마다 GDP 12% 증발
  • 유니클로 가방은 어떻게 ‘밀레니얼 버킨백’으로 급부상했나
  • AI 챗봇과 연애한다...“가끔 인공지능이란 사실도 잊어”
  • 오늘의 상승종목

  • 05.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292,000
    • +0.52%
    • 이더리움
    • 4,319,000
    • +0.16%
    • 비트코인 캐시
    • 681,500
    • +1.04%
    • 리플
    • 723
    • -0.41%
    • 솔라나
    • 241,200
    • +0.71%
    • 에이다
    • 665
    • -0.45%
    • 이오스
    • 1,126
    • -1.14%
    • 트론
    • 170
    • -1.16%
    • 스텔라루멘
    • 150
    • -0.66%
    • 비트코인에스브이
    • 93,300
    • +1.8%
    • 체인링크
    • 23,240
    • +2.65%
    • 샌드박스
    • 616
    • -0.9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