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유, "살쪘다" 고백한 이유…목디스크로 스테로이드 처방받아

입력 2022-11-24 23:1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소유. (출처=유튜브 채널 '소유기' 캡처)
▲소유. (출처=유튜브 채널 '소유기' 캡처)

가수 소유가 스테로이드로 인해 체중이 증가했다고 털어놨다.

24일 소유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소유기’를 통해 ‘오랜만에 파우치 탈탈 털어 봤소유’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서 소유는 “오랜만에 친구들과 (연말을 맞아) 모이기로 했다. 환절기 필수 아이템들을 소개해드리겠다”라며 자신의 메이크업 비법을 공유했다.

이 과정에서 소유는 “여러분, 슬픈 소식이 있다”라며 “이 영상이 나갈 때쯤엔 괜찮아져 있겠지만 제가 목디스크에 걸렸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러면서 “그래서 말하고 싶은 건 살이 좀 쪘다는 거다”라며 “(처방받은)스테로이드 약 때문에 살이 좀 찐다고 하더라”라고 설명했다.

소유는 지난 8일에도 자신의 SNS를 통해 “목스디크, 살이 찐다”라는 글을 남긴 바 있다. 당시 팬들은 “그래도 예쁘다”, “하나도 찌지 않았다”, “왜 자꾸 아프냐 속상하다”라고 걱정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소유는 1991년생으로 올해 나이 31세다. 2010년 씨스타로 데뷔해 활발히 활동 중이다. 현재는 30만 구독자를 보유한 유튜브 채널 ‘소유기’를 운영하며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부상 투혼’ 김민재, 가나전 종료 후 도핑검사 받았다
  • 경기를 지배한 가나전 심판, '앤서니 테일러'는 누구?
  • 가나전 패배…한국, 16강 진출 '경우의 수'는?
  • 법무부 ‘가방 속 아동 시신 사건’ 범인 뉴질랜드 송환
  • 정부, 오늘 업무개시명령 의결…민노총, ILO·유엔인권기구에 긴급개입 요청
  • ‘버팀목’ 리플까지 밀렸다…“ETH, 다음 조정장 BTC보다 잘 버틸 것”
  • 출근길 천둥·번개 동반한 비…낮부터 기온 ‘뚝’
  • 세계를 놀라게 한 투샷...김정은 후계자는 장남 아닌 차녀인가
  • 오늘의 상승종목

  • 11.29 13:13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435,000
    • +0.17%
    • 이더리움
    • 1,633,000
    • +0.55%
    • 비트코인 캐시
    • 153,900
    • +2.87%
    • 리플
    • 534.2
    • +1.04%
    • 솔라나
    • 18,750
    • +2.8%
    • 에이다
    • 424.4
    • +0.26%
    • 이오스
    • 1,252
    • +0.81%
    • 트론
    • 73.35
    • +0.34%
    • 스텔라루멘
    • 120.9
    • -0.08%
    • 비트코인에스브이
    • 57,050
    • +5.84%
    • 체인링크
    • 10,120
    • +8.41%
    • 샌드박스
    • 770
    • +1.8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