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尹 대통령 직격 "지금 들어도 바이든…욕했잖느냐"

입력 2022-09-30 10:5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이재명, 尹 대통령 비속어 논란 첫 '직격'
"외교 참사에 이어 경제 참사가 벌어질 것 같아"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30일 오전 전남 무안군 전남도청 서재필실에서 열린 현장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30일 오전 전남 무안군 전남도청 서재필실에서 열린 현장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30일 윤석열 대통령을 향해 "지금 들어도 바이든 맞지 않으냐. 욕 했지 않느냐. 적절하지 않은 말 했잖느냐"고 말했다. 윤 대통령의 해외 순방 도중 불거진 '비속어 논란'을 직접 거론하며 비판한 것은 처음이다.

이 대표는 이날 전남 무안군의 전남도청에서 열린 현장 최고위원회 회의에서 "국민도 귀가 있고, 판단할 지성을 가지고 있다. 거짓말하고 겁박한다고 해서 생각이 바뀌거나 들었던 사실이 없어지지 않는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표는 "잘못했다고 해야지, 어떻게 언론사를 겁박하고 '책임을 묻겠다, 진상규명을 하겠다'는 말을 그렇게 쉽게 내뱉느냐"고도 비판했다. 전날 박진 외교부 장관의 해임건의안 통과에 맞춰 공세 수위를 높인 것으로 풀이된다.

그러면서 "진상을 규명하는 첫 번째 길은 '내가 뭐라고 말했으니 다르다'고 해야 말이 되는 것 아니냐"며 "나는 기억 못하는데 틀릴 가능성이 있다는 게 대체 상식에 부합하는 말이냐. 국민을 존중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그는 "웬만하면 정부의 실정에 대해 말하고 싶지 않았는데, 지금 그냥 방치하면 외교 참사에 이어 경제 참사가 벌어질 것 같아 도저히 방치할 수 없는 상황"이라며 "미 인플레이션감축법(IRA)을 포함해 외교와 관련된 경제위기 극복을 위해 대응 기구를 함께 만들어보면 좋겠다"고 제안하기도 했다.

이 대표는 쌀값 정상화법(양곡관리법)과 관련해서도 "국민의힘이 정말로 적반하장에 얼굴이 두껍다"며 "법안 개정까지 극렬히 반대해 놓고, 온 동네 현수막에는 '쌀값은 국민의힘이 책임지겠다'고 붙여놨다"고 비판했다.

이어 "국민을 대체 뭘로 아는 것이냐"며 "국민의힘이 이런 식으로 계속 국민을 기만하고, 반민주적 행태를 보이면 언젠가는 반드시 상응하는 책임을 지게 된다는 것을 엄중히 경고한다"고 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메시, 내년 미국서 코파아메리카 트로피 입맞출까
  • [날씨] ‘주말 강추위’ 토요일 낮에도 영하권…일요일 낮 영상권 회복
  • 1월 신작 게임 달려볼까…‘나이트 워커’·‘에버소울’ 등 잇따라 출시
  • [주간증시전망] “코스피 상단 2530 전망…美 FOMC 발표 주목”
  • 고수익 보장 광고 전화로 가입한 주식리딩방…결제대금 환불 못 받나?
  • 이더리움 커뮤니티의 망상? 플리프닝을 기대하는 이들
  • [분양 캘린더] 2월 첫째 주 '나이키빌' 등 전국 107가구 분양
  • [금상소] 우리카드, 할인에 올인 '뉴 아이앤유' 카드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024,000
    • +0.68%
    • 이더리움
    • 2,007,000
    • +0.5%
    • 비트코인 캐시
    • 170,200
    • +1.49%
    • 리플
    • 519.4
    • +1.82%
    • 솔라나
    • 30,890
    • +2.45%
    • 에이다
    • 495.5
    • +4.98%
    • 이오스
    • 1,406
    • +1.44%
    • 트론
    • 79.93
    • +2.96%
    • 스텔라루멘
    • 117.2
    • +2.72%
    • 비트코인에스브이
    • 55,350
    • -1.95%
    • 체인링크
    • 9,345
    • +4.82%
    • 샌드박스
    • 969.4
    • +6.3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