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싸이, 수재민 위해 1억 기탁…김혜수·한지민·박나래 등 연예계 기부행렬

입력 2022-08-11 23:0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유재석.
 (사진제공=안테나)
▲유재석. (사진제공=안테나)

기록적인 폭우가 쏟아진 가운데 연예계 스타들의 기부가 이어지고 있다.

11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따르면 방송인 유재석이 집중호우 피해 지역 복구를 위해 1억원을 기부했다.

유재석 소속사 안테나 측은 “유재석이 집중호우로 삶의 터전을 잃은 이웃들의 소식을 접하고 이재민들이 조금이라도 빨리 일상으로 돌아가기를 바라면서 성금을 기탁했다”라고 전했다.

유재석에 이어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1억원을 기탁한 가수 싸이는 “갑작스러운 폭우로 삶의 터전을 잃은 이웃들의 아픔을 함께 나누고 피해지역 복구 활동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기부하게 됐다”라며 따뜻한 마음을 함께 했다.

이외에도 전날 김혜수가 1억원을 기부했으며 김고은과 한지민도 각각 5000만원을 기부했다. 또한 갓세븐 멤버 겸 배우 박진영이 3000만원, 배우 임시완과 강태오가 각각 2000만원을 기탁했고 그룹 위너 김진우, 배우 홍수현, 개그우먼 박나래, 방송인 유병재도 각각 1000만원을 전달하며 선한 영향력에 동참했다.

한편 지난 8일부터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남부지방까지 폭우가 쏟아지면서 보금자리와 생계를 잃은 수재민들이 발생했다. 집중호우로 인해 현재 서울·인천·대전·세종·경기·강원·충북·충남 등 8개 시·도에 ‘경계’ 나머지 지역에는 ‘관심’ 단계가 발령된 상태다.

국립산림과학원은 이날부터 12일까지 충청권과 전북, 경북에 많게는 200㎜ 이상의 집중호우가 내릴 것으로 전망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가부 폐지·보훈부 격상·재외동포청 신설...정부조직 개편안 발표
  • 종로 송현동 부지 100년만에 시민 품으로…7일 ‘열린송현녹지광장’ 개방
  • 법무부 국감서 ‘감사원’만 찾는 김남국 의원
  • [인포그래픽] 2022년 단풍 절정 시기는?
  • ‘윤석열차’ 논란에… 尹 “대통령이 언급할 것 아니다”
  • 김신영, ‘전국노래자랑’ 첫 녹화서 울먹…눈물의 무대 미리 보니
  • 160억 원 자산가의 지능적 탈세…국세청 99명 탈세혐의 조사
  • 尹대통령 "안보상황 심각…기시다와 현안 논의할 듯"
  • 오늘의 상승종목

  • 10.0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646,000
    • -0.55%
    • 이더리움
    • 1,936,000
    • +0.52%
    • 비트코인 캐시
    • 171,200
    • -1.04%
    • 리플
    • 701.6
    • +1.95%
    • 위믹스
    • 2,569
    • -1.61%
    • 에이다
    • 613
    • -0.34%
    • 이오스
    • 1,668
    • -0.95%
    • 트론
    • 88.54
    • -0.39%
    • 스텔라루멘
    • 168.6
    • -0.24%
    • 비트코인에스브이
    • 72,000
    • +2.42%
    • 체인링크
    • 11,060
    • +0.55%
    • 샌드박스
    • 1,218
    • +0.0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