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조선해양, 산업 생태계 확장 위한 '스타트업' 투자 지속

입력 2022-07-22 15:5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22일 무역협회와 '오픈 이노베이션' 협력제안 발표회 공동 개최

▲한국조선해양 CI (사진제공=한국조선해양)
▲한국조선해양 CI (사진제공=한국조선해양)

한국조선해양이 미래 성장동력 확보 위해 스타트업 육성에 지속적으로 투자하고 있다.

한국조선해양은 22일 한국무역협회와 공동으로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스타트업브랜치에서 조선해양 분야 미래 스타트업을 발굴하는 오픈 이노베이션 협력제안 발표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한국조선해양은 지난 5월 9일부터 6월 20일까지 한국무역협회의 플랫폼인 이노브랜치를 통해 조선해양 분야 오픈 이노베이션에 참여할 스타트업을 공개모집한 바 있다.

이날 발표회에는 공개모집에 지원한 75개 기업 중 서면 심사, 1대 1 설명회(Meet-up)를 거쳐 선정된 5개 기업이 참여했다. 참여 스타트업은 △가우스랩(디지털트윈 기술) △볼트윈(AI기반 배터리 관리 솔루션) △세이프틱스(협동로봇 안전 시뮬레이션 기술) △카본벨류(CCS(이산화탄소포집) 기술) △파이퀀트(유해가스 농도 측정 기술)다.

5개 스타트업들은 각 사가 보유한 핵심 기술과 조선해양 분야 적용을 위한 아이디어를 설명하고 향후 사업화 추진을 위한 로드맵 등을 발표했다.

한국조선해양은 향후 경영진의 심사를 거쳐 최종 협업대상으로 선발된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신기술 검증(PoC) 협업 및 투자 유치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특히 협업 기업에 실증 비용 지원과 함께 ‘테스트베드’ 환경을 제공해 빠른 현장 적용을 돕겠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현대중공업그룹은 미래 성장동력 확보와 산업 생태계 확장을 위해 스타트업 육성에 지속 투자하고 있다. HD현대는 지난해 11월 미래에셋그룹과 손잡고 340억 원 규모 신성장펀드를 결성해 디지털헬스케어·바이오 스타트업 투자를 추진하고 있으며, 현대중공업은 2015년부터 울산창조경제혁신센터의 전담기업으로 스타트업을 적극 지원해 왔다.

김성준 한국조선해양 미래기술연구원장은 “이번 발표회가 한국조선해양과 참여 스타트업 모두에게 새로운 사업 기회를 찾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우수한 혁신 기술을 보유한 스타트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함께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뉴진스 노트북 체험”… LG전자, 성수동에 팝업스토어 ‘그램 스타일 랩’ 연다
  • “尹 ‘이란 적’ 발언, UAE 호응했다” 반격 나선 대통령실
  • 손흥민 멀티골…토트넘, 프레스턴 3-0 꺾고 FA컵 16강행
  • 내일부터 실내마스크 ‘자유’… 대중교통·병원선 꼭 써야
  • 직원 6% 감축한 구글, 2차 해고 가능성
  • 이재명 신문 10시간 이상 진행 후 종료…오후 9시쯤 조서 열람 시작
  • 1052회 로또 1등, 각 23억4000만원씩 11명
  • “스눕독 스니커즈가 떴다” 신세계인터 필립 플레인, ‘플레인도그’ 출시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154,000
    • +0.53%
    • 이더리움
    • 2,010,000
    • +0.2%
    • 비트코인 캐시
    • 170,700
    • +1.13%
    • 리플
    • 516.3
    • -0.17%
    • 솔라나
    • 30,560
    • -0.97%
    • 에이다
    • 485.5
    • -1.5%
    • 이오스
    • 1,385
    • -0.86%
    • 트론
    • 79.7
    • -0.05%
    • 스텔라루멘
    • 117
    • -0.26%
    • 비트코인에스브이
    • 55,050
    • -0.54%
    • 체인링크
    • 9,230
    • -1.81%
    • 샌드박스
    • 931
    • -3.7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