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생명 ‘헬스케어 종합보장보험’ 인기

입력 2022-06-28 06:00
보험료부터 보장범위까지 선택할 수 있는 111종 특약

미래에셋생명은 ‘헬스케어 종합보장보험’을 판매하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이 상품은 3종의 주계약과 111종의 특약을 활용하여 원하는 보험료 수준에서 필요한 보장을 맞춤식으로 설계할 수 있다. 부족한 보험 업그레이드부터 종합적이고 세밀한 보장까지 가능해 보험을 통한 헬스케어 범위를 고객이 직접 선택할 수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미래에셋생명 ‘헬스케어 종합보장보험’은 주계약과 특약이 보험료의 변동이 없는 비갱신형과 가입 초기 보험료 부담을 줄인 갱신형으로 나뉘어 가입자가 고를 수 있다.

주계약은 비갱신으로 일반사망을 보장하는 기본형과 해지환급금이 없는 유형, 그리고 재해사망을 보장하는 갱신형으로 구분된다. 또한, 특약은 비갱신형 52종과 갱신형 58종, 납부면제 특약 등 총 111종으로 이루어져 고객의 재무상황에 맞춰 최적화된 보장 설계가 가능하다. 다만 주계약이 갱신형이면 특약도 갱신형으로 구성된다.

이 상품은 암, 뇌·심혈관 질환에 대해 충분한 보장을 준비할 수 있다. 특히 암은 치료법의 발전으로 생존율은 높아지고 있으나 비용 부담도 커지는 추세인데, ‘헬스케어 종합보장보험’은 일반적인 암 진단비에 연관성이 높은 특정 부위별 보장을 더 할 수 있다.

뇌혈관, 심장질환에 대해서는 ‘진단-수술-입원-통원’의 체계적인 보장을 마련할 수 있고, 놓치기 쉬운 대상포진, 통풍, 녹내장 등 다양한 질환에 대한 진단비 준비도 가능하다. 만약 일일이 따져보기 어렵다면 미래에셋생명이 추천하는 다양한 플랜으로 내 상황에 맞는 설계를 적용해 볼 수도 있다.

만 15세에서 최대 75세까지 가입할 수 있고, 월납보험료가 3만 원 이상이면 암, 뇌혈관질환, 심장질환 관련 헬스케어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이 서비스는 평상시에 건강관리를 위한 상담을 주로 진행하다가 필요 시 건강검진 설계 및 예약을 지원하고, 진단 이후 종합병원에 입통원하면 일정 기간 간병인 지원이나 차량 에스코트를 제공한다. [기업 PR]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대만 방송, 블랙이글스에 “파오차이기”...태극기에 코로나 합성한 그 방송국
  • 맥도날드, 6개월 만에 가격 추가 인상…최대 400원↑
  • 文 부부 협박한 평산마을 시위자 구속
  • ‘비키니 오토바이’ 여성, 이번엔 웨딩드레스 입고 경찰 출석
  • 단독 ‘마약 투약’으로 실형 확정된 황하나, 부친과 함께 웹툰 도전 중
  • 치킨가격도 양극화?…마트선 내리는데, 프랜차이즈는 올리는 이유는
  • [요즘, 이거] “고물가 시대 속 작은 사치”… ‘별다추’ 열풍
  • 대통령실 ‘2실6수석’ 체제로 개편…새 홍보수석 21일 발표
  • 오늘의 상승종목

  • 08.19 11:24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1,088,000
    • -1.68%
    • 이더리움
    • 2,488,000
    • -0.2%
    • 비트코인 캐시
    • 171,900
    • -4.87%
    • 리플
    • 492.7
    • -2.97%
    • 위믹스
    • 3,370
    • -4.26%
    • 에이다
    • 673.4
    • -6.95%
    • 이오스
    • 1,905
    • -2.31%
    • 트론
    • 90.55
    • -1.73%
    • 스텔라루멘
    • 154.2
    • -5.34%
    • 비트코인에스브이
    • 76,300
    • -5.86%
    • 체인링크
    • 10,180
    • -6.61%
    • 샌드박스
    • 1,517
    • -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