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S&C, 풍력 전용 고정가격입찰제도 하반기 도입 가능성에 성장 전망 - 유진투자증권

입력 2022-06-23 09: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유진투자증권이 23일 동국S&C에 대해 풍력 전용 고정가격입찰제도가 도입되면 수혜를 볼 것이라며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1만2000원을 신규 제시했다.

한병화 유진투자증권 연구원은 “풍력 발전은 계획부터 전력 생산까지의 기간이 육상은 4~5년, 해상은 5~7년으로 매우 길고 수익성을 좌우하는 원자재 가격 등이 변하면서 사업이 지연되기도 한다”며 “풍력 전용 고정가격입찰제도가 하반기에 도입되면 국내 풍력 시장이 활성화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한 연구원은 “입찰 규모나 가격 범위 등 세부적인 상황이 아직 발표되지 않아 시장 확대의 규모를 추산하기는 이르지만 고정가격입찰제도가 도입ㆍ정착되면 동국S&C에 긍정적”이라며 “해당 제도가 국산부품을 사용하는 사업자를 우대할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그는 “국내 육상ㆍ해상풍력 타워의 유일한 독립 제조업체이기에 입찰에 성공하기 위해서는 동국S&C 쪽에 타워 구매 의뢰가 우선적으로 올 것”이라며 “회사는 현재 연간 1~2개의 단지 건설을 하고 있는데 국내 시장의 활성화로 이 숫자가 늘어날 것”이라고 예측했다.

이어 “2분기부터 미국향 타워 수출이 본격적으로 증가하고 국내 시장도 열리는 등 동국S&C의 펀더멘탈은 구조적으로 좋아지고 있다”며 “증설 중인 해상 타워 공장도 내년부터 국내 단지에 공급이 가능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삼성 ‘안정 속 혁신’ 인사 단행할 듯…재계 미래 준비 가속
  • 尹, 화물연대 관계장관대책회의 주재…“정유·철강 업무개시명령”
  • 정부 ‘강대강’ 조치 제동 걸릴까…국제노동기구, 긴급개입 개시할 듯
  • 한국서 히잡 미착용 이란 女 선수, 결국 자택 강제 철거당해…“정의는 어디에”
  • ‘서해 공무원’ 거듭 목소리 내는 文 “서훈은 신뢰의 자산…최고의 북한 전문가”
  • 내년 車보험료 1%대 인하…실손보험료는 10%대 인상
  • 30·40대 신흥부자 8만 명 육박…“주식 투자로 돈 불려”
  • 카타르 월드컵서 한국-우르과이전 가장 시끄러운 경기…소음측정 131데시벨
  • 오늘의 상승종목

  • 12.0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793,000
    • +0.03%
    • 이더리움
    • 1,689,000
    • -1.17%
    • 비트코인 캐시
    • 148,800
    • -0.73%
    • 리플
    • 523.3
    • -1.28%
    • 솔라나
    • 18,020
    • -0.55%
    • 에이다
    • 430.5
    • -0.51%
    • 이오스
    • 1,242
    • -1.27%
    • 트론
    • 71.47
    • -1.54%
    • 스텔라루멘
    • 116.7
    • -0.85%
    • 비트코인에스브이
    • 56,450
    • +0.09%
    • 체인링크
    • 9,875
    • -1.15%
    • 샌드박스
    • 782.1
    • -1.7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