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경산업 '휘슬', 반려묘 관련 제품 매출 151% 증가

입력 2022-06-16 08:4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고양이 모래ㆍ간식 각각 153%, 139% 성장

▲애경산업의 프리미엄 펫 케어 브랜드 '휘슬'.  (사진제공=애경산업)
▲애경산업의 프리미엄 펫 케어 브랜드 '휘슬'. (사진제공=애경산업)

애경산업은 올해 1~5월 프리미엄 펫 케어 브랜드 ‘휘슬’(WHISTLE)의 반려묘 관련 제품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151% 증가했다고 16일 밝혔다.

매출 증가는 강아지보다 상대적으로 돌보기 쉽고 짖지 않는 고양이를 선호하는 반려인이 늘어난 데 따른 결과다.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반려묘 양육 추정 마릿수는 2013년 63만 마리에서 지난해 225만 마리까지 증가해 10여 년 동안 무려 257% 증가했다.

휘슬에서 출시한 ‘리얼 블루/블랙 샌드’는 올해 1~5월 매출이 작년 같은 기간보다 153% 늘었다. 리얼 블루/블랙 샌드는 응고력이 좋은 벤토나이트로 만들어져 보호자가 배설물을 치우기 용이해 인기를 얻고 있다.

간식 소비도 증가했다. 고양이, 강아지에게 모두 급여 가능한 액상형 간식 휘슬 ‘프레시한스틱’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39% 성장했다. 프레시한스틱은 반려동물의 건강을 고려해 저염 레시피를 적용했다. 또 지역 대표 특산물을 활용해 영양은 물론 기호성까지 높여 국내산 원료를 함유한 제품을 찾는 반려인들에게 인기가 높다.

휘슬 브랜드 관계자는 “펫팸족 1000만 시대, 고양이를 키우는 반려인들이 증가하며 관련 용품 매출 증가로 이어지고 있다”며 “휘슬은 반려인과 반려동물에 필요한 제품 개발에 노력을 다해 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30·40대 신흥부자 8만 명 육박…“주식 투자로 돈 불려”
  • 카타르 월드컵서 한국-우르과이전 가장 시끄러운 경기…소음측정 131데시벨
  • “오늘은 나도 김연아”… 3년 만에 돌아온 호텔 아이스링크장 예약률↑
  • 올해 수도권 아파트 거래 2채 중 1채는 소형 평형…“금융부담 가중 원인”
  • 김어준, TBS ‘뉴스공장’ 하차 전망…프로그램 폐지설도 불거져
  • 가공식품 73개 중 71개 가격 상승…우윳값 인상에 ‘밀크플레이션’ 우려
  • LG엔솔, 북미서 배터리 점유율 2위…SK온·삼성SDI는 4위‥5위
  • 尹대통령, 벤투 감독·손흥민에 16강 축하 전화…"다칠까 봐 조마조마"
  • 오늘의 상승종목

  • 12.0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840,000
    • +0.12%
    • 이더리움
    • 1,699,000
    • -1.68%
    • 비트코인 캐시
    • 149,900
    • +0.54%
    • 리플
    • 525.4
    • +0.02%
    • 솔라나
    • 18,110
    • -1.04%
    • 에이다
    • 433.3
    • +1.43%
    • 이오스
    • 1,249
    • -0.72%
    • 트론
    • 72.41
    • +0.03%
    • 스텔라루멘
    • 116.7
    • -1.1%
    • 비트코인에스브이
    • 56,200
    • -0.09%
    • 체인링크
    • 9,910
    • -1.39%
    • 샌드박스
    • 784.9
    • -1.1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