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정부 첫 대장 인사 키워드는 ‘육사·한미동맹’…합참의장에 김승겸 내정

입력 2022-05-25 10:4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김승겸, 직전 연합부사령관→합참의장 내정
육군대장 5명 중 4명 육사

▲윤석열 정부 첫 합참의장에 김승겸 연합부사령관. (출처=국방부)
▲윤석열 정부 첫 합참의장에 김승겸 연합부사령관. (출처=국방부)

윤석열정부 출범 후 첫 대장급 인사로 군 수뇌부가 모두 교체됐다.

정부는 25일 신임 합동참모의장에 김승겸(59·육사 42기) 한미연합사령부 부사령관을 내정했다고 밝혔다. 합참의장에 육사 출신이 중용된 건 9년 만이다. 육사 출신은 이명박 정부 때인 2011∼2013년 제37대 정승조 합참의장이 마지막이었다.

김승겸 대장의 발탁은 새 정부의 한미동맹 강화 기조를 반영한 것으로 해석된다. 김 후보자는 26일 국무회의 의결 후 국회 인사청문회를 거쳐 국군 통수권자인 윤석열 대통령이 임명하면 합참의장직을 수행하게 된다.

정부는 이날 육·해·공군참모총장 인사도 단행했다. 육군총장에 박정환(56·육사 44기) 합참차장, 해군총장에 이종호(57·해사 42기) 합참 군사지원본부장, 공군총장에 정상화(58·공사 36기) 합참 전략기획본부장을 각각 임명했다. 이들 세 명은 모두 현재 합참에서 근무하고 있다. 3군 총장이 모두 합참서 발탁된 건 이례적이다.

박 육군 총장은 연합 및 합동작전 분야 전문가이며, 이 해군 총장은 합동·해상작전 분야에서 전략적 식견과 상황 판단 능력을 인정받고 있다. 정 공군 총장은 합동작전과 전략분야 전문가로, 정책조정과 작전기획 분야에서 전문성이 탁월하다는 평가를 받는다.

또 연합사 부사령관에 안병석(55·육사 45기) 육군차장, 지상작전사령관에 전동진(육사 45기) 합참 작전본부장, 제2작전사령관에 신희현(학군 27기) 3군단장을 각각 임명했고 군사안보지원사령관에는 황유성 소장을 대리 보직했다.

안 신임 연합사 부사령관은 연합사 근무 경험은 없지만, 야전작전 전문성과 연합작전에 대한 식견, 업무 능력을 평가받았다. 전동진 사령관은 합동작전 분야 전문가로, 탁월한 지휘역량과 조직관리 능력을 갖췄다는 평이다.

이번 인사로 전군의 대장 7명이 모두 교체됐고 특히 해군총장 자리는 6개월 만에 주인이 바뀌었다. 역대 최단기간 내 교체다. 일각에서는 문재인 정부 시절 임명된 총장들을 사실상 '물갈이'한 것이라는 지적도 나온다.

국방부는 "수뇌부 인사 주기가 다르기는 하나 새 정부가 출범하면 대폭 교체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라며 "임기가 보장되면 좋겠지만, 군 지휘체계를 조기에 확립하기 위해서 (해군총장 인사도) 같이 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육사 부활 기조도 뚜렷하다. 육군 대장은 5명 중 4명이 육사 출신으로 채워졌다. 국방부는 육사를 특별히 안배하지는 않았다며 "능력, 전문성, 자질, 도덕성을 고려하는 과정에서 나온 현상"이라고 설명했다.

대장 7명 중 출신 지역은 서울, 경북(2명), 전북, 부산(2명), 충남 등으로 고루 분포됐다.

국방부는 이번 인사에 대해 "튼튼한 국방태세 확립과 국방혁신, 국방문화 개선 등 주요 국방정책을 체계적이고 내실 있게 추진할 수 있는 역량과 전문성을 우선 고려했다"고 밝혔다.

또 "특히 능력과 자질, 도덕성을 갖춘 우수 인재 등용에 중점을 뒀고 북한 핵과 미사일 위협이 지속하는 상황을 고려해 지휘체계가 조기에 안정적으로 확립돼야 하는 점도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 인사를 계기로 확고한 군사대비태세를 유지하는 가운데 자유, 평화, 번영을 뒷받침하는 과학기술 강군 건설에 진력하겠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속절없이 추락하는 파운드화…손흥민 연봉도 보름 새 8억 증발
  • ‘마지막 손실보상’ 29일부터 신청…65만개사에 8900억 지급
  • 2025년부터 서울 사대문 안 4등급 경유차 못 달린다
  • 교육부 장관 후보자 이번주 지명…대통령실 “국감에도 늦출 순 없어 ”
  • 전장연 지하철 5·9호선 출근길 시위로 운행 지연 예상…4호선은 오후부터
  • [영상] 민주, 박진 외교장관 해임건의안 발의…박홍근 "尹 태도, 한미동맹에 독"
  • [영상] 주호영 “尹 해외 순방 자막 사건, 야당의 악의적 프레임”
  • [이슈크래커] 김장철 앞두고 ‘반값 절임배추’ 등장…김치플레이션 잡을까
  • 오늘의 상승종목

  • 09.28 14:01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7,086,000
    • -5.12%
    • 이더리움
    • 1,856,000
    • -5.64%
    • 비트코인 캐시
    • 161,800
    • -4.43%
    • 리플
    • 615.9
    • -9.16%
    • 위믹스
    • 2,687
    • +6.92%
    • 에이다
    • 622.4
    • -4.55%
    • 이오스
    • 1,614
    • -6.05%
    • 트론
    • 85.13
    • -1.33%
    • 스텔라루멘
    • 155.7
    • -5.86%
    • 비트코인에스브이
    • 70,150
    • -5.33%
    • 체인링크
    • 11,520
    • -2.54%
    • 샌드박스
    • 1,191
    • -4.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