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호경 부총리, 울산공장 폭발 사고에 “모든 장비·인력 총동원” 긴급 지시

입력 2022-05-20 00:43

▲19일 오후 울산 울주군 에쓰오일 울산공장에서 발생한 화재 현장. (뉴시스)
▲19일 오후 울산 울주군 에쓰오일 울산공장에서 발생한 화재 현장. (뉴시스)

울산의 한 공장에 폭발 사고가 발생한 가운데 국무총리 직무대행인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모든 장비와 인력을 총동원하라는 긴급 지시를 내렸다.

19일 오후 8시51분경 울산 온산공단 에쓰오일 공장에서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근로자 7명이 중상, 2명이 경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소식을 접한 추 직무대행은 “소방청장, 경찰청장, 울산시장은 가용한 모든 장비와 인력을 동원하여 화재진압에 최선을 다하라”라고 지시하면서 “화재·폭발·가스 누출 등으로 인해 인근 사업장 및 주민들에게 2차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라”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특히 소방청장은 현장 활동 중인 화재 진압대원 등 소방 공무원 안전에도 만전을 기하라”라고 거듭 강조했다.

이번 사고는 알킬레이션(부탄을 이용해 휘발유 옥탄값을 높이는 첨가제) 제조 공정 중 발생한 폭발로 인한 것으로 추측되고 있다.

현재 소방당국은 관할 소방서와 인접 소방서 인력과 장비를 동원하는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소방차와 화학 차량 등 장비 52대와 진화인력 108명을 투입해 작업 중이다.

집계된 부상자는 중상 7명 경상 2명으로 총 9명이다. 이 중 8명은 협력업체 직원으로 조사 됐다.

소방당국은 진화작업을 마치는 대로 정확한 피해 규모와 화재 원인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요즘, 이거] “TV보다 낫네”...유튜브는 ‘개그맨 전성시대’
  • 한국에만 있는 ‘Banjiha(반지하)’?…진짜 없어질 수 있을까
  • 尹대통령 “추석 전 수해복구 완료하라”… ‘비상경제민생대책’ 재정·세제·금융 총망라
  • 영월 문개실마을 3일째 고립…폭우 때마다 반복
  • “보라를 보라”…美 뉴욕 타임스퀘어 물들인 ‘플립4 X BTS’
  • [갤럭시 언팩 2022] “아이폰 유저들도 솔깃”…편견 깬 갤럭시 Z 플립4
  • 중부 집중호우로 19명 사망·실종…이재민 1200명 발생
  • 손흥민, 첼시 상대로 첫 골 사냥 나선다
  • 오늘의 상승종목

  • 08.1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309,000
    • +5.17%
    • 이더리움
    • 2,490,000
    • +10.37%
    • 비트코인 캐시
    • 189,000
    • +5.65%
    • 리플
    • 502.8
    • +3.46%
    • 위믹스
    • 3,662
    • +3.45%
    • 에이다
    • 710
    • +4.04%
    • 이오스
    • 1,720
    • +8.65%
    • 트론
    • 93.58
    • +2.25%
    • 스텔라루멘
    • 166.2
    • +2.91%
    • 비트코인에스브이
    • 82,200
    • +2.49%
    • 체인링크
    • 11,870
    • +5.7%
    • 샌드박스
    • 1,769
    • +3.5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