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百, "해외명품 80여 브랜드 최대 50% 할인"

입력 2022-05-18 06:00

▲고객들이 본점 에비뉴엘 '비비안웨스트우드' 매장에서 쇼핑하고 있다. (롯데백화점)
▲고객들이 본점 에비뉴엘 '비비안웨스트우드' 매장에서 쇼핑하고 있다. (롯데백화점)

롯데백화점이 20일부터 브랜드별로 순차적으로 해외명품 시즌오프에 들어간다고 18일 밝혔다.

해외명품 브랜드는 코로나19 사태 이후 국내 백화점 매출을 선도해 오고 있다. 해외명품 상품군은 지난해 35%의 매출 신장률을 기록한 데 이어 올해도 30% 이상 꾸준히 신장하고 있다.

특히 MZ 세대의 적극적인 명품 소비는 리오프닝 이후에도 계속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코로나19 확산 기간에는 소비자들이 보복소비로 명품에 투자했었다면, 이제는 특별한 의미를 부여하기보다는 명품을 일상생활의 굿즈로 소비하고 있으므로 시장 규모는 더욱 커질 것으로 예상한다.

롯데백화점에서는 다양한 해외패션 브랜드의 시즌 마감을 진행하고, 고객들에게 합리적인 가격으로 명품을 소비할 수 있는 행사를 선보인다.

이번 시즌 오프 행사에서는 로로피아나, 알렉산더맥퀸, 톰브라운, 겐조 등 총 80여 개 브랜드가 참여해 최대 50% 할인 판매한다. 20일부터 알렉산더맥퀸, MSGM 등의 브랜드가, 27일부터는 폴스미스, 닐바렛, 코치, 비비안웨스트우드, 그리고 6월에는 로로피아나, 톰브라운, 지방시 등의 브랜드가 순차적으로 시즌오프에 들어간다.

해외명품 시즌오프에 참여하는 대표 브랜드의 할인율은 알렉산더맥퀸 30~40%, 로로피아나 30%, 지방시 30~40%, 겐조 20~30%, 폴스미스 30~40%, 비비안웨스트우드 20~30% 등이며, 럭셔리 슈즈 브랜드인 지미추도 30~40% 할인판매한다.

시즌오프 기간 동안 사은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롯데백화점 본점, 잠실, 인천점 등에서는 20~22일까지 100만 원 이상 구매 고객 대상으로 금액대별 롯데상품권을 증정할 예정이다.

해외명품 시즌오프 행사는 롯데온에서도 진행된다. 30일부터 6월 19일까지 롱샴, MCM, 코치 등 10여개 브랜드가 봄,여름 시즌 패션 상품을 최대 50% 할인 판매한다,

해외명품 시즌오프 행사와 더불어 26일까지 본점, 잠실점, 동탄점, 부산본점에서는 해외명품 시계와 주얼리를 선보이는 ‘럭셔리 워치&주얼리 페어’ 행사를 진행한다. 이번 행사에서는 브랜드별로 국제시계박람회인 ‘2022 워치스&원더스’에서 선보인 신상품 및 롯데백화점에서 단독 공개하는 다양한 리미티드 에디션 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대표 상품으로는 국내에 1개만 입고되는 예거르쿨트르의 ‘랑데부 데즐링 스타’ 상품을 포함해 위블로의 ‘클래식 퓨전 크로노그래프 옐로우골드’, 피아제 ‘라임라이트 갈라 워치’, 로저드뷔 ‘엑스칼리버 모노밸런시어’ 등 럭셔리 워치&주얼리 브랜드의 신상품을 롯데백화점에서 단독으로 먼저 공개한다. 또한 ‘럭셔리 워치&주얼리 페어’ 기간 동안 100만 원 이상 구매한 고객에게는 5% 상당의 롯데상품권을 증정하는 등 다양한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이주훈 롯데백화점 럭셔리디자이너 팀장은 “최근 수년간 국내 유통업 매출을 선도하던 해외명품 인기는 앞으로도 지속할 것으로 보인다”라며 “이번 시즌오프를 통해 해외 명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만큼 고객들이 만족할 만한 쇼핑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이재용 부회장 “국가 경제를 위해 뛰겠다”…삼성 M&A 빨라지나
  • 법무부 ‘광복절 특사’ 1693명 발표…이재용 복권ㆍ이명박 제외
  • ‘헤어질 결심’ 칸 이어 아카데미도 잡을까…한국 출품작 선정
  • 주말에 ‘폭우’ 쏟아진다…수도권 최대 120㎜ 이상
  •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시청률 14.6%… 종영 1주 앞두고 회복세
  • 연료비 부담에 앞길 깜깜한 한전…상반기 누적 손실 15조 육박
  • 뉴욕증시, 전날 급등 후 ‘숨고르기’…나스닥 0.58%↓
  • 현대차그룹, 미국에 로봇AI연구소 신설…글로벌SW센터 설립도
  • 오늘의 상승종목

  • 08.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1,988,000
    • -1.18%
    • 이더리움
    • 2,531,000
    • +1.48%
    • 비트코인 캐시
    • 190,100
    • +0%
    • 리플
    • 503.6
    • +0.06%
    • 위믹스
    • 3,631
    • -1.04%
    • 에이다
    • 714
    • +0.56%
    • 이오스
    • 1,745
    • +1.69%
    • 트론
    • 93.65
    • +0.05%
    • 스텔라루멘
    • 167.4
    • +0.36%
    • 비트코인에스브이
    • 84,100
    • +2.31%
    • 체인링크
    • 12,290
    • +3.54%
    • 샌드박스
    • 1,761
    • -0.7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