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원생명과학, 글로벌 유전자치료제 시장 고성장 이견 여지없다” - 케이프투자증권

입력 2022-05-17 08:44

(에프엔가이드)
(에프엔가이드)

케이프투자증권은 진원생명과학이 주력하는 유전자치료제 시장에 대해 고성장 이견의 여지가 없다고 분석했다. 다만 이 회사에 대해 목표주가와 투자의견을 별도로 제안하진 않았다.

오승택 케이프투자증권 연구원은 17일 “글로벌 산업 분석 업체 비즈니스와이어는 최근 보고서에서 Viral Vector 및 Plasmid DNA 생산 규모를 2020년 6억 8842만 달러, 2021년 8억 6008만 달러로 추산하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올해 1분기 기준 CGT 분야 3579개 파이프라인 중 1986개가 유전자 치료제로 이는 지난해 1분기 대비 275개 늘어난 수준”이라며 “특히 전임상 단계 파이프라인 증가 추세가 가파르고, 이는 대부분 희귀질환과 암종을 목표로 개발 중”이라고 설명했다.

오 연구원은 “해당 파이프라인의 임상 진입에 따라 유전자 치료제 원료인 pDNA 시장 고성장을 예상한다”고 했다.

미국 자회사 VGXI에 대해선 긍정적인 평가를 내놨다.

오 연구원은 “지난달 미국 텍사스 소재 VGXI의 구공장과 신공장 견학과 실사를 진행했다”며 “구공장은 700ℓ 규모 pDNA 생산시설 및 mRNA 원료 생산 시설을 보유 중으로 이미 활발히 가동 중”이라고 했다.

이어 “미국 현지 담당자 미팅 결과 현재 다수 유전자 치료제 개발 업체들과 생산 및 수주 논의가 진행되고 있다”며 “글로벌 RNA Capping 업체와 파트너십도 활발한 것으로 파악된다”고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7,238,000
    • +2.84%
    • 이더리움
    • 1,591,000
    • +6.71%
    • 비트코인 캐시
    • 141,900
    • +2.75%
    • 리플
    • 435.4
    • +2.5%
    • 위믹스
    • 3,406
    • +1.13%
    • 에이다
    • 613.4
    • +2.28%
    • 이오스
    • 1,329
    • +2.86%
    • 트론
    • 89.22
    • +1.28%
    • 스텔라루멘
    • 146.4
    • +2.66%
    • 비트코인에스브이
    • 71,800
    • +1.2%
    • 체인링크
    • 8,625
    • +5.25%
    • 샌드박스
    • 1,674
    • +2.3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