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부선, ‘계양을 공천설’에 “선거 때마다 이용하고…너무들 한다”

입력 2022-05-17 07:17

(출처=김부선 유튜브 캡처)
(출처=김부선 유튜브 캡처)

배우 김부선이 16일 국민의힘에서 이재명 전 경기지사가 더불어민주당 후보로 출마한 인천 계양을에 자신의 공천을 검토했다는 오보에 대해 “너무들 하신다”며 불쾌감을 드러냈다.

김부선은 이날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인천 계양구 무소속 출마~^^’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리면서 “정권도 바뀌었으니까 연기자로서 좋은, 공정한 기회가 올 거라고 생각했는데 또 지방선거를 하면서 엉뚱하게 김부선이를 계양을에 공천한다는 가짜뉴스가 있어 악플에 힘들게 하지를 않나”라며 “너무들 하신다”고 말했다.

그는 “(일부에선) 국민의힘의 수치다, 서로 양쪽에서 저를 비하하는데 당신들은 태어날 때부터 국회의원 자격증을 갖고 태어났나”라며 “나처럼 피 터지게 아파트 관리비를 위해서 몇 년씩이나 공익을 위해 싸워본 적 있는지 묻고 싶다”고 했다. 이어 “당신들 청문회 수준 보니까 정말 저는 너무 고급스럽다. 부끄러운 것은 국민들의 몫”이라고 지적했다.

김부선은 김기현 국민의힘 의원이 최근 라디오 방송에서 이 전 지사를 두고 “전과 4범에다 무상연애 의혹에 연루된 분”이라고 비판한 데 대해서도 불편한 심경을 드러냈다.

그는 “(김 의원이) 무상연애한 의혹이 있다는 발언을 서슴지 않고 하셨는데 남들이 들을 때는 제가 마치 연애를 했는데 돈을 안 줘서 이 사달이 난 것처럼 말씀하셨다”며 “그거 인격살해다. 국민의 대표를 하셨던 분이 그래서 되겠느냐”고 했다.

김부선은 “저는 정치인이 아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선거 때마다 저를 불러들여서 이용하고 선거 끝나면 어린이 놀이터처럼 버려지는 물건이 아니다”라며 “여야 지도부에서부터 지지자 여러분들, 김부선은 잊어달라. 배우 김부선으로만 기억해달라”고 강조했다.

앞서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지난 8일 페이스북에서 이 전 지사의 ‘인천 계양을’ 대항마로 김부선이 거론되자 “인천 계양을 보궐선거에 김부선 씨 공천을 검토한다는 보도는 사실이 아닐뿐더러 그것은 이재명 후보의 명분 없는 출마 못지않은 공천의 희화화”라며 “김 씨가 본인의 출마 등에 대해서 당에 공식적인 경로로 문의하거나 소통한 바가 없으므로 김씨에게도 실례되는 일”이라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이재용 부회장 “국가 경제를 위해 뛰겠다”…삼성 M&A 빨라지나
  • 신규 확진 12만4592명…위중증·사망자 석달 만에 최다
  • 원희룡 "반지하도 사람 사는 곳"…반지하 퇴출 속도조절론 제기
  • 주말에 ‘폭우’ 쏟아진다…수도권 최대 120㎜ 이상
  •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시청률 14.6%… 종영 1주 앞두고 회복세
  • 연료비 부담에 앞길 깜깜한 한전…상반기 누적 손실 15조 육박
  • 이준석 '저격 회견' 반응...국힘은 ‘무대응’·친이준석계는 ‘지원사격’
  • 최춘식 "소양강댐 발언은 지리적 특성 설명한 것"
  • 오늘의 상승종목

  • 08.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571,000
    • +2.4%
    • 이더리움
    • 2,638,000
    • +4.97%
    • 비트코인 캐시
    • 191,900
    • +2.57%
    • 리플
    • 506.7
    • +1.81%
    • 위믹스
    • 3,644
    • +0.8%
    • 에이다
    • 748.8
    • +6.02%
    • 이오스
    • 1,803
    • +4.83%
    • 트론
    • 93.14
    • +0%
    • 스텔라루멘
    • 169
    • +1.68%
    • 비트코인에스브이
    • 84,700
    • +1.32%
    • 체인링크
    • 12,180
    • -1.93%
    • 샌드박스
    • 1,788
    • +2.4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