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BGF리테일, 인플레이션 수혜 기대…잇따른 목표가 상승에 ‘신고가’

입력 2022-05-11 13:55

BGF리테일이 인플레이션 수혜 기대감에 신고가를 찍었다.

11일 오후 1시 43분 현재 BGF리테일은 전일 대비 2.40%(4500원) 오른 19만2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BGF리테일은 이날 장중 3.73% 오른 19만4500원까지 올랐다. 지난해 6월 장중 고가 19만3000원을 웃돌았다.

BGF리테일은 리오프닝, 인플레이션 최대 수혜주로 기대를 받고 있다.

신한금융투자와 KB증권, IBK투자증권은 BGF리테일의 목표주가를 22만 원으로 상향했다. 유안타증권(25만 원), 삼성증권(24만5000원), NH투자증권·이베스트투자증권(24만 원), 한국투자증권(23만5000원), 신영증권(22만5000원, 대신증권(22만4000원) 등도 목표주가를 올렸다.

대신증권은 "코로나19 영향 아래 특수 입지 비중이 높아 상대적으로 실적 악화가 크게 나타났던 점이 올해는 반대로 리오프닝에 따른 빠른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며 "경쟁사 대비 온라인 간섭도가 심하지 않고 물가 상승 수혜도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라고 분석했다.

신한금융투자는 "전반적인 객수 회복에 따라 경쟁업체 대비 편의점 사업의 비중이 높은 동사의 레버리지가 클 것"이라며 "출점, 물가 상승, 상품군 차별화 이외에도 특수입지(관광지, 대학교, 공항 등) 점포의 실적 개선이 기대된다"라고 전망했다.

장중 매매동향은 잠정치이므로 실제 매매동향과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일어나는 모든 책임은 투자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尹, 신림동 발달장애 가족 사망사고 현장 찾아 “도림천 범람 직격, 後관리 문제”
  • ‘헌트’ 이정재 ‘뉴스룸’ 출연 취소…“집중호우 우선 보도”
  • 폭우에 강남 도로서 고립된 여성 운전자…용감한 시민이 구조
  • 외제차도 속수무책…강남 일대, 버려진 차들로 지뢰밭
  • 수도권 폭우로 8명 사망·6명 실종…이재민 391명 발생
  • 벌써 ‘정점 예상치’ 근접…비수도권 위험도 15주 만에 '높음' 상향
  • 스타벅스, 서머 캐리백 대체품으로 '데스크 모듈' 선정
  • 신규 확진자 15만 명 육박…위중증 하루 새 40명 증가
  • 오늘의 상승종목

  • 08.0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1,606,000
    • +0.8%
    • 이더리움
    • 2,356,000
    • +2.84%
    • 비트코인 캐시
    • 189,800
    • -0.11%
    • 리플
    • 499.7
    • -0.06%
    • 위믹스
    • 3,710
    • +3.2%
    • 에이다
    • 706.7
    • -1.4%
    • 이오스
    • 1,658
    • -0.84%
    • 트론
    • 93.21
    • +0.28%
    • 스텔라루멘
    • 168.6
    • +0.66%
    • 비트코인에스브이
    • 82,450
    • +0%
    • 체인링크
    • 11,310
    • +1.53%
    • 샌드박스
    • 1,803
    • -0.3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