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출품한 한동훈 딸 앱, 전문 개발자 200만원에 조력"

입력 2022-05-11 07:22
MBC, 이종사촌 언니 2명과 공동 제작 과정 보도

▲MBC보도화면 캡처
▲MBC보도화면 캡처

한동훈 법무부 장관 후보자 장녀가 시‧청각 장애인들을 위한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만들어 미국 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것 관련, 이 과정에 전문 개발자가 조력했고 개발자는 200만 원을 받았다고 10일 MBC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한 후보자 장녀 한 모양은 시·청각 장애인이 앱으로 도움을 요청하면 사전에 등록된 봉사자들과 연결해주는 앱인 ‘셰어리’ 소유권자 3명 중 한 명으로 이름을 올렸다. 2019년 만들어진 앱으로, 당시 한 양은 만 14세였으며 한 양 외에 다른 소유권자 2명은 한 양의 이종사촌 언니들이다.

이 앱은 2019년 18세 이하 여학생을 대상으로 한 앱 제작대회 ‘Technovation Girls’에 출품돼 준결승에 진출하는 성과를 거뒀다.

MBC는 이와 관련해 “앱의 시연 영상에 노출된 전화번호로 연락해 보니, 한 남성이 ‘내가 돈 200만 원을 받고 개발해 줬다’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국내 전문 앱 개발대행업자인 이 남성은 MBC 인터뷰에서 “프리랜서 전문가에게 일을 맡길 수 있는 플랫폼 ‘크몽’을 통해 학생 방학 숙제라며 의뢰받았다”며 “신원을 알 수 없는 중년의 여성이 온라인 대화로 의뢰했다. 학생들과 앱 개발에 대해 직접 소통한 적은 없다”고 말했다.

MBC는 대회 규정상 자원봉사자로 멘토가 조언해줄 수는 있으나, 코드 작성을 포함해 학생이 제출하는 어떤 부분도 제작할 수 없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한 후보자 측은 “‘Technovation Girls’는 여성청소년팀이 글로벌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아이디어가 구현된 사업계획, 홍보영상(pitch video), 앱 소스코드 등을 출품하여 경쟁하는 대회인데 후보자의 딸을 포함한 3명이 팀을 이루어 대회에 참가한 바 있고, 아이디어 개발, 홍보영상 제작, 사업 관련 앱 제작 등의 업무를 각자 맡은 바 역할에 따라 분담하여 프로젝트를 수행한 바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후보자의 딸은 아이디어, 홍보 동영상 제작에 참여하였고, 앱 제작에는 관여하지 않았다”며 “따라서 앱 제작 과정에 대해서는 답변드리기 어려움을 양해해 주시기 바란다”고 부연했다.

아울러 “공직 후보자를 검증하는 인사청문법의 취지를 고려할 때, 후보자가 관여한 바 없는 미성년 자녀의 상세 활동에 대해서 제한적으로만 답변드릴 수 있는 점 양해해 주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보라를 보라”…美 뉴욕 타임스퀘어 물들인 ‘플립4 X BTS’
  • [갤럭시 언팩 2022] “아이폰 유저들도 솔깃”…편견 깬 갤럭시 Z 플립4
  • 우상혁, 바심 벽 넘지 못했다…모나코 다이아몬드리그 2위
  • 비트코인 재차 반등…“블랙록 효과로 두 배 상승”
  • 물난리 난 청주 아파트·레모네이드로 남편 독살 시도한 아내·하늘로 간 프랑스 센강 벨루가
  • 한국, U-18 세계여자핸드볼선수권 제패…비유럽 첫 우승
  • 주금공, 이달 17일부터 안심전환대출 사전 안내…이용자격 확인
  • 폭우가 할퀸 상처들…보험으로 치료받을 수 있나
  • 오늘의 상승종목

  • 08.11 10:37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241,000
    • +5.36%
    • 이더리움
    • 2,520,000
    • +12.1%
    • 비트코인 캐시
    • 190,500
    • +6.07%
    • 리플
    • 507.1
    • +4.28%
    • 위믹스
    • 3,682
    • +3.51%
    • 에이다
    • 717.3
    • +5.13%
    • 이오스
    • 1,715
    • +9.24%
    • 트론
    • 93.78
    • +2.49%
    • 스텔라루멘
    • 167.3
    • +3.46%
    • 비트코인에스브이
    • 82,500
    • +3.25%
    • 체인링크
    • 12,080
    • +6.43%
    • 샌드박스
    • 1,803
    • +5.4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