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C, 美 진출 국내 기관 투자자들과 올해 전략 논의

입력 2022-01-21 09:52

제이콥 루 전 미국 재무부 장관 "팬데믹이지만, 경기 회복에 사모주식시장 성장 전망"

한국투자공사(KIC)가 미국에 진출한 국내 기관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올해 사모주식시장 전망 및 투자전략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KIC는 뉴욕지사 주관으로 제44차 뉴욕국제금융협의체(New York International Financial Cooperation Council)를 20일 오전(현지시간) 온라인 화상회의로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는 뉴욕 주재 재경관을 비롯해 정부관계자 및 공공 투자기관, 증권사, 은행 등 국내 금융기관의 투자담당자들이 참석했다.

이날 린지골드버그 임원이자 오바마 행정부에서 재무부 장관을 지낸 제이콥 루(Jacob Lew) 파트너는 "올해 사모주식 시장은 팬데믹 지속에 따른 불안요인과 공급망 병목현상, 인플레이션 및 노동시장 불안정성이 존재한다"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역사상 최대 수준인 투자가능 자금의 유동성과 크레딧 시장의 역동성, 경기 회복기조 지속 등에 따라 성장이 유지될 것이다”고 전망했다.

이어 루 전 장관은 시장 변동성에도 불구하고 수익을 창출하는 성공적인 투자 과정에서 사모주식 운용사의 역할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3대 핵심 역량으로 △단순한 자금 공급자를 넘어 유사 기업에 대한 과거 투자 △혁신 경험 여부 △해당 기업과 장기간에 걸친 소통 관계를 3대 핵심 역량으로 꼽았다.

루 전 장관은 또 "ESG(환경ㆍ사회ㆍ지배구조) 이슈가 이제는 실제 고객들의 소비·의사 결정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으로 자리 잡았다"며 "사모주식 운용사는 ESG 관점에서 기업을 경영하려는 노력과 ESG 관련 마케팅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투자 기업의 사업 디지털화를 통해 성공적인 사모주식 투자의 예가 된 사례를 소개하며, 디지털 경영 전환의 중요성과 프로세스를 설명했다.

행사를 주관한 KIC의 신용선 뉴욕지사장은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사모주식 시장 동향을 이해하고 투자자로서의 고려사항을 점검할 수 있는 시의적절하고 유익한 기회였다”라고 밝혔다.

KIC는 글로벌 금융중심지에 위치한 해외지사(뉴욕, 런던, 싱가포르)를 통해 현지에 진출한 국내 공공 및 민간 금융기관과 우수한 해외 투자정보를 공유하고, 상호 협력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해외지사 국제금융협의체를 운영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06 10:36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6,187,000
    • -1.18%
    • 이더리움
    • 1,469,000
    • -2.2%
    • 비트코인 캐시
    • 136,000
    • -2.93%
    • 리플
    • 424.9
    • -1.02%
    • 위믹스
    • 3,370
    • -3.33%
    • 에이다
    • 593.5
    • -2.55%
    • 이오스
    • 1,276
    • -0.55%
    • 트론
    • 89.19
    • -0.18%
    • 스텔라루멘
    • 141.4
    • -2.42%
    • 비트코인에스브이
    • 69,700
    • -3.8%
    • 체인링크
    • 8,205
    • -1.97%
    • 샌드박스
    • 1,525
    • -3.4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