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준금리 인상에… 국민 이자부담, 5개월 새 9.6조 원 늘었다

입력 2022-01-14 10:19 수정 2022-01-14 10:40

작년 8월 0.5% → 올해 1월 1.25%… 0.75%p 인상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14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은행에서 열린 금융통화위원회 본회의에서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한국은행)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14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은행에서 열린 금융통화위원회 본회의에서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한국은행)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이하 금통위)가 14일 기준금리를 또 0.25%p 올리면서 작년 8월 이후 5개월 사이 국민이 부담해야 하는 이자가 9조6000억 원 늘었다.

14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기준금리가 0.5%에서 1.25%로 75bp 상승 시 가계의 연간 이자 부담 증가 규모는 9조6000억 원에 달하는 것으로 추산된다. 1인당 연간 이자 부담 규모는 상승 전 289만6000원 원에서 338만 원으로 48만4000원 증가한다.

향후 추가 금리 인상이 있을 경우, 이자 부담은 더 커진다. 기준금리 상승으로 금융기관의 대출금리가 0.25%p 상승할 경우 가계의 연간 이자 부담이 3조2000억 원, 0.50%p 상승할 경우 6조4000억 원 증가한다.

차주 1인당 연간 이자 부담의 경우, 대출금리가 0.25%p 상승할 경우 연간 289만6000원을 부담하던 차주는 305만8000원을, 0.50%p 상승할 경우 321만9000원을 부담해야 한다.

앞으로 추가 기준금리 인상 가능성이 남아 있는 만큼, 다중채무자나 등 취약계층을 중심으로 타격이 갈수록 커질 전망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3,304,000
    • -1.76%
    • 이더리움
    • 3,003,000
    • -2.4%
    • 비트코인 캐시
    • 360,700
    • -2.91%
    • 리플
    • 749
    • -3.42%
    • 라이트코인
    • 131,800
    • -1.42%
    • 에이다
    • 1,339
    • +0.53%
    • 이오스
    • 2,759
    • -3.46%
    • 트론
    • 70.36
    • -2.97%
    • 스텔라루멘
    • 237.9
    • -1.9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0,900
    • -0.09%
    • 체인링크
    • 19,540
    • -3.74%
    • 샌드박스
    • 3,760
    • -1.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