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분 만에 철책 2개 넘어 월북한 A 씨 모습 공개

입력 2022-01-06 08:56

▲(사진 = 합동참모본부제공) 지난 1일 오후 12시 51분 강원도 동부전선 민통선 주변 CCTV에 포착된 탈북자 A 씨.
▲(사진 = 합동참모본부제공) 지난 1일 오후 12시 51분 강원도 동부전선 민통선 주변 CCTV에 포착된 탈북자 A 씨.
지난 1일 북측으로 넘어간 탈북민 A 씨의 당시 모습이 공개됐다.

합동참모본부는 5일 동부전선 최전방 지역에서 발생한 월북사건에 관한 군 당국 현장조사 결과를 발표하며 사건 발생 당일 낮 12시 51분께 강원도 동부전선 민통선 주변에서 포착된 A 씨의 CC(폐쇄회로)TV 모습을 공개했다.

군 당국 조사에 따르면 월북한 A 씨는 육군 22보병사단 관할 경계구역의 이중 철책을 넘는데 4분이 채 안 걸린 것으로 판단된다.

GOP 철책은 높이 3m가량으로, 과학화 경계시스템이 설치돼 있다. 철책이 절단되거나 철책에 하중이 실리면 관할 부대로 광망 경보가 울린다.

군에 따르면 A 씨가 월북했던 오후 6시 36분쯤 광망 경보가 울렸고, 소대장 등 6명의 초동조치조가 6분 만에 현장에 출동했으나 이미 A 씨는 이중 철책을 넘고 은신한 뒤였다고 한다. 초동조치조는 지휘통제실에 “이상이 없다”고 보고한 뒤 철수했다고 한다.

전문가들은 이번 월북 발생 지역이 당시 귀순 지점과 10km가량 떨어져 있으나 A 씨가 지난 2020년 11월 귀순 때도 같은 형태의 철책을 넘은 경험을 살려 수월히 월책한 것으로 보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4,617,000
    • -1.96%
    • 이더리움
    • 2,952,000
    • -4.22%
    • 비트코인 캐시
    • 355,000
    • -2.2%
    • 리플
    • 742.8
    • -2.84%
    • 라이트코인
    • 131,300
    • -1.5%
    • 에이다
    • 1,271
    • -5.5%
    • 이오스
    • 2,706
    • -2.17%
    • 트론
    • 69
    • -0.42%
    • 스텔라루멘
    • 238.4
    • -1.0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8,000
    • -3.74%
    • 체인링크
    • 18,390
    • -3.82%
    • 샌드박스
    • 4,152
    • +6.4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