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엠에스 "신속항원 진단키트, 오미크론 검출 가능"

입력 2021-12-03 09:18

진단시약 및 의료기기 전문기업 GC녹십자엠에스는 신속항원 진단키트(GENEDIA W COVID-19 Ag)가 ‘오미크론’을 포함한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에 대해 영향을 받지 않음을 확인했다고 3일 밝혔다.

오미크론은 세계보건기구(WHO)가 알파, 베타, 델타, 감마에 이어 우려 변이로 지정한 바이러스이다. 이번 변이의 경우, 델타 변이의 2배가 넘는 32개의 스파이크 단백질 돌연변이가 확인됐다.

GC녹십자엠에스는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에 대한 자체 제품의 검사 유효성을 확인하기 위해 자체적으로 ‘인 실리코(in-silico)’ 분석을 시행했다. 그 결과 ‘국제인플루엔자정보공유기구(GISAID)’에서 공개된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의 유전자 서열이 제품의 ‘타깃 영역(뉴클레오캡시드 단백질)’에 영향을 미치지 않음을 확인했다.

이 제품은 지난 4월과 8월 한국화학연구원의 실제 바이러스 시험을 통해 기존 알파 및 베타, 감마, 델타 변이 바이러스에 대한 반응성을 확인한 바 있다. 회사 측은 이번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에 대해서도 실제 바이러스 반응성 검증을 준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전 세계 32개국에 수출 중이며, 지난 7월 식품의약품안전처 사용승인을 획득했다.

GC녹십자엠에스 관계자는 “변이 바이러스에도 진단 유효성이 검증된 자사의 제품으로 코로나19 사태 종식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4,996,000
    • +2.7%
    • 이더리움
    • 3,004,000
    • +4.34%
    • 비트코인 캐시
    • 354,800
    • +1.92%
    • 리플
    • 742.5
    • +2.43%
    • 라이트코인
    • 131,300
    • +0.69%
    • 에이다
    • 1,282
    • -0.47%
    • 이오스
    • 2,674
    • +2.26%
    • 트론
    • 67.48
    • +2.82%
    • 스텔라루멘
    • 237.7
    • +3.8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9,600
    • -1.53%
    • 체인링크
    • 19,180
    • +4.3%
    • 샌드박스
    • 3,695
    • +5.7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