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앱 한때 먹통…차량 시동 못 걸어 불편

입력 2021-11-20 15:49 수정 2021-11-20 15:50

일론 머스크, 한국 이용자에 SNS로 사과 전해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연합뉴스 )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연합뉴스 )
글로벌 전기자동차 테슬라의 애플리케이션이 19일(미국 현지시간) 한때 서버 문제로 먹통이 되면서 이용자들이 차량 시동을 걸지 못하는 상황이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20일 연합뉴스는 AFP·로이터 통신 등을 인용해 테슬라 앱 접속이 안 되면서 수많은 테슬라 운전자들이 불편을 겪었다고 보도했다. 테슬라는 열쇠 없이 앱을 통해서도 차량 시동을 걸 수 있다.

한국의 한 이용자도 SNS를 통해 "서울에서 아이폰 앱을 통해 테슬라 모델3에 접속하려고 했지만 서버 오류라고 떴다"고 불편함을 호소했다.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인 일론 머스크는 SNS를 통해 이 이용자에게 "체크 중"이라고 답했고, 5시간 정도 지나 "이제 온라인에 접속할 수 있을 것"이라고 안내하기도 했다.

머스크는 이어 "사과한다"면서 "이러한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조처할 것"이라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0,777,000
    • -0.1%
    • 이더리움
    • 5,682,000
    • -1.29%
    • 비트코인 캐시
    • 705,500
    • -0.84%
    • 리플
    • 1,228
    • -1.13%
    • 라이트코인
    • 257,700
    • -0.31%
    • 에이다
    • 1,924
    • -0.98%
    • 이오스
    • 4,925
    • -1.3%
    • 트론
    • 120
    • -0.17%
    • 스텔라루멘
    • 414.8
    • -1.9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2,000
    • -2.99%
    • 체인링크
    • 31,500
    • -0.97%
    • 샌드박스
    • 8,190
    • -2.3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