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3분기 GDP 증가율 2%…2분기보다 큰 폭 감소

입력 2021-10-28 21:48

▲미국 로스앤젤레스 항구에서 화물을 내리는 컨테이너선들 (연합뉴스)
▲미국 로스앤젤레스 항구에서 화물을 내리는 컨테이너선들 (연합뉴스)

미국 상무부는 3분기 국내총생산(GDP) 증가율이 연율 2%로 집계됐다고 28일(현지시간) 밝혔다.

직전 2분기 6.7%보다 경제 성장률이 큰 폭으로 떨어진 결과다.

3분기 성장률은 월스트리트저널(WSJ)이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 2.8%도 상당폭 밑돌았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급속 회복하던 미 경제는 최근 공급망 병목과 노동력 부족, 인플레이션 등이 겹치며 성장 속도를 줄이고 있다.

다만 코로나19 대유행 초기인 지난해 1∼2분기 이후 올해 3분기까지 5개 분기 연속 플러스 성장세를 이어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1,336,000
    • -1.42%
    • 이더리움
    • 3,917,000
    • -3.26%
    • 비트코인 캐시
    • 460,400
    • -2.17%
    • 리플
    • 925.1
    • -2.13%
    • 라이트코인
    • 178,800
    • +0.96%
    • 에이다
    • 1,862
    • +9.72%
    • 이오스
    • 3,445
    • -2.52%
    • 트론
    • 85.7
    • +1.54%
    • 스텔라루멘
    • 307.8
    • -0.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4,000
    • -1.76%
    • 체인링크
    • 29,110
    • -6.58%
    • 샌드박스
    • 5,605
    • -5.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