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리호 우주로] ‘D-데이’ 맞은 누리호, 오후 4시 발사 대기

입력 2021-10-21 12:10

▲발사 예정일 하루 전인 20일 누리호가 전남 고흥군 나로우주센터 발사대에 우뚝 솟아있다.  (사진제공=한국항공우주연구원)
▲발사 예정일 하루 전인 20일 누리호가 전남 고흥군 나로우주센터 발사대에 우뚝 솟아있다. (사진제공=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KSLV-Ⅱ)’가 우주로 향하는 결전의 날이 밝았다.

당초 21일 오후 4시로 예정됐던 발사는 계획대로 진행될 전망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는 이날 오전 ‘제4차 누리호 발사관리위원회’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

정부는 오후 2시 다시 한 번 발사관리위원회를 열고 누리호 발사 준비 최종상황과 기상상황, 발사안전통제 상황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최종 발사시각을 발표할 예정이다.

누리호는 100% 국산 기술로 만든 3단 우주 발사체다. 길이 47.2m, 무게 약 200톤에 달하며 지구 저궤도로 분류되는 600~800㎞에 위성을 올려놓는 역할을 맡는다.

누리호는 전날 오전 전라남도 고흥군 나로우주센터 제2 발사대로 옮겨져 발사 준비를 마무리한 상태다. 연료·산화제 등 추진체와 전기를 공급하는 엄빌리칼(umbilical)과 연결한 뒤 점검까지 마쳤다.

이날에는 연료와 전기 계통을 중심으로 전 부분을 종합적으로 점검한다. 발사 계획에 변동이 없다면 약 4시간 전부터 엄빌리컬 타워를 통해 누리호에 연료와 산화제를 주입하고 10분 전부터는 발사자동운용을 시작해 카운트다운에 들어간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7,133,000
    • -7.75%
    • 이더리움
    • 3,409,000
    • -10.78%
    • 비트코인 캐시
    • 413,200
    • -8.58%
    • 리플
    • 828.8
    • -7.94%
    • 라이트코인
    • 148,300
    • -11.36%
    • 에이다
    • 1,460
    • -10.76%
    • 이오스
    • 3,071
    • -8.68%
    • 트론
    • 79.55
    • -7.02%
    • 스텔라루멘
    • 271.6
    • -8.8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23,400
    • -6.44%
    • 체인링크
    • 23,210
    • -14.07%
    • 샌드박스
    • 4,479
    • -13.6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