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원익과 '암모니아 수소 생산ㆍ공급' 맞손

입력 2021-10-11 09:52

암모니아서 수소 추출 시스템 공동 개발

▲(왼쪽부터) 김맹윤 ㈜한화 글로벌 대표, 손영창 한화임팩트 부사장, 한우성 원익머트리얼즈 대표, 김채빈 원익홀딩스 대표 등이  (사진제공=㈜한화)
▲(왼쪽부터) 김맹윤 ㈜한화 글로벌 대표, 손영창 한화임팩트 부사장, 한우성 원익머트리얼즈 대표, 김채빈 원익홀딩스 대표 등이 (사진제공=㈜한화)

㈜한화와 한화임팩트는 8일 장교동 한화빌딩에서 원익머트리얼즈, 원익홀딩스와 암모니아를 바탕으로 한 수소 생산ㆍ공급에 협력하기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11일 밝혔다.

암모니아는 부피당 수소를 저장하는 밀도가 액화수소보다 높아 수소를 저장하고 운반하는 수단으로 떠오르고 있다. 기존 액화 암모니아 운송 인프라를 그대로 활용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4개사는 먼저 암모니아를 분해해 수소를 만드는 시스템을 공동 개발한다. 이후 대규모 수소 생산ㆍ공급 시설의 구축까지 협력할 계획이다.

이후 한화임팩트가 수소가스 터빈 기술에 암모니아 개질 수소를 활용하는 등 4개사는 친환경 수소 밸류 체인을 구축하는 데 힘을 모을 계획이다.

한우성 원익머트리얼즈 대표이사는 "2014년부터 암모니아 분해 시스템 설계에 대한 특허를 다수 확보하고 핵심 촉매 기술 개발을 해왔다"며 "대규모 인프라를 보유한 한화와 협력해 수소 시대를 앞당겨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맹윤 ㈜한화 글로벌부문 대표는 "㈜한화는 해외에서 생산되는 클린암모니아를 조달해 이를 분해한 뒤 국내에 청정수소를 공급하는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며 "원익과 협력을 통해 그린수소의 상용화에 앞장서 나가겠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1.2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9,962,000
    • +1.19%
    • 이더리움
    • 5,226,000
    • +0.36%
    • 비트코인 캐시
    • 718,500
    • +0%
    • 리플
    • 1,208
    • -0.08%
    • 라이트코인
    • 248,600
    • -2.36%
    • 에이다
    • 1,968
    • -0.96%
    • 이오스
    • 4,981
    • +0.1%
    • 트론
    • 119.6
    • +1.18%
    • 스텔라루멘
    • 415.8
    • -1.5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7,600
    • +2.12%
    • 체인링크
    • 30,830
    • -0.06%
    • 샌드박스
    • 8,180
    • -8.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