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카, 일반청약 경쟁률 최고 40.81대 1…증거금 3668억 모여

입력 2021-10-01 19:17

▲케아카CI
▲케아카CI

K Car(케이카)가 일반 투자자를 대상으로 한 공모 청약을 마무리했다.

국내 1위 직영중고차 플랫폼 기업 케이카는 지난달 30일과 1일 양일간 전체 공모 주식 1346만4231주 중 25%에 해당하는 336만6058주에 대해 일반인 대상 공모청약을 진행했다. 일반 청약 경쟁률은 최고 40.81대 1로 마무리됐으며, 이날 평균 경쟁률은 8.72대 1로 집계됐다. 청약 참여 건수는 8만9492건, 증거금은 3668억 원이 모였다.

케이카는 앞서 코스피 상장을 위한 IPO(기업공개) 수요예측을 실시한 후 공모가를 2만5,000원으로 확정한 바 있다. 확정 공모가 기준 예상 시가총액은 1조2000억 원 수준이다.

케이카는 온∙오프라인 통합 플랫폼을 기반으로 중고차 시장에서 고객 신뢰를 구축하며 국내 1위 직영중고차 플랫폼 기업으로 자리잡았다. 이에 더해 ‘3일 책임 환불제’, ‘즉시 결제 시스템’, ‘당일배송’ 등 고객 중심의 편의 서비스를 통해 플랫폼 혁신을 거듭해왔다.

케이카의 지난해 매출액은 2019년보다 11.6% 늘어난 1조3231억 원, 영업이익은 같은 기간 29.1% 증가한 376억 원을 기록했다. 올 상반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보다 39.8% 증가한 9106억 원, 영업이익은 같은 기간 131.8% 늘어난 385억 원에 달한다.

특히 온라인 채널이 실적을 견인하고 있다. 2018년 기준 약 2003억 원에 불과했던 온라인 매출은 지난해 말 기준 약 4210억 원에 이를 정도로 폭발적으로 성장하고 있다. 업계 최초로 중고차를 100% 환불 받을 수 있는 ‘3일 환불제’, 24시간 365일 구매 가능한 ‘즉시 결제 시스템’, ‘당일배송’ 등을 선보이며 중고차 온라인 판매 시장을 만들어 가고 있다.

케이카는 이번 공모를 통해 유입되는 공모자금을 △오프라인 네트워크 확대 △온라인 자산 강화 △시세 서비스 고도화 등을 목표로 이커머스 경쟁력 강화에 집중하며 국내 중고차 시장 내 선두주자의 자리를 공고히 하겠다는 계획이다.

정인국 케이카 사장은 “공모 청약에 많은 관심을 보내주신 투자자 여러분께 다시 한번 감사 인사를 전한다”며 “케이카는 업계 1위 기업으로서 온라인 플랫폼 고도화와 기업가치 상승을 최우선으로 두고 브랜드 인지도 및 경쟁력 강화에 힘쓰며 국내 중고차 이커머스 시장 선두주자의 입지를 굳힐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케이카는 오는 13일 코스피 시장에 상장할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3,502,000
    • +7.47%
    • 이더리움
    • 5,445,000
    • +10.4%
    • 비트코인 캐시
    • 586,500
    • +8.41%
    • 리플
    • 1,035
    • +9.64%
    • 라이트코인
    • 200,600
    • +12%
    • 에이다
    • 1,786
    • +12.75%
    • 이오스
    • 4,057
    • +13.74%
    • 트론
    • 112.8
    • +13.82%
    • 스텔라루멘
    • 363.7
    • +13.6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2,800
    • +29.19%
    • 체인링크
    • 24,930
    • +14.62%
    • 샌드박스
    • 6,960
    • +15.7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