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중공업, 중국 '영파 법인' 철수…"해외 사업장 운영 효율성 일환"

입력 2021-09-14 09:27

거제 아파트단지 등 비생산 자산 매각도 추진

삼성중공업은 중국 내 생산 법인인 '영파 유한공사'를 철수할 계획이라고 14일 밝혔다.

법인이 소유한 토지 등 자산은 중국 정부가 인수할 예정이다.

삼성중공업은 잔여 공정을 연말까지 완료하고 내년 초 인수인계 절차를 마무리하기 위해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

중국 영파 법인은 1995년 설립해 26년간 거제조선소에 선박 블록을 공급해 왔다.

하지만 설비 노후화로 생산 효율성이 저하되면서 삼성중공업은 해외 사업장 운영 효율 개선 전략의 일환으로 철수를 결정했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중국 내 2개 사업장에서 이루어진 블록 제작은 향후 설비 합리화가 갖춰져 생산성이 높은 영성 법인으로 일원화하고 집중적으로 육성해 효율을 더욱 높여 나갈 계획"이라고 했다.

삼성중공업은 과거 호황기 선박 건조 물량 증가에 대응하고자 1995년 중국 절강성 영파시, 2006년 산동성 영성시에 선박 블록 생산 법인을 설립해 운영해 왔다.

지난해 말 기준 생산량은 각각 15만 톤, 20만 톤 규모이다.

삼성중공업은 앞으로도 재무건전성을 높인 데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거제조선소 인근 사원 아파트단지 등 대규모 비생산 자산의 매각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미래 친환경 신기술 개발 투자 재원 확보를 위해 유상증자도 진행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3,221,000
    • +1.7%
    • 이더리움
    • 3,761,000
    • +4.56%
    • 비트코인 캐시
    • 622,000
    • -2.05%
    • 리플
    • 1,160
    • +0.61%
    • 라이트코인
    • 185,900
    • -0.11%
    • 에이다
    • 2,738
    • -3.49%
    • 이오스
    • 4,955
    • +0.51%
    • 트론
    • 108.2
    • -2.79%
    • 스텔라루멘
    • 339.8
    • -0.1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2,500
    • -2.34%
    • 체인링크
    • 30,320
    • +1.4%
    • 샌드박스
    • 813.2
    • -0.8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