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oS]유바이오로직스, ‘코로나19 백신’ 생산시설 "2배 증설"

입력 2021-08-13 12:05

3분기 1000리터급 배양라인 더 추가

유바이오로직스는 13일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 ‘유코백-19’의 생산시설을 2배로 증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유바이오로직스는 현재 자체 보유한 생산시설에서 3상 임상용 시료를 생산하고 있으며, 3분기부터 1000리터급 배양라인을 더 추가해 내년부터 본격적인 대량생산시스템을 가동할 예정이다.

유바이오로직스는 한국혁신의약품컨소시엄(KIMCo)가 주관하는 2020년 제3차 치료제·백신 생산장비 구축지원 사업에 최종 선정돼 총사업비 약 29억원 중 50%를 지원받는다. 이 사업은 KIMCo가 정부정책지원금의 위탁운영기관이 되어 COVID-19치료제·백신의 생산시설 및 장비의 신설과 증강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회사 관계자는 “올해 1월 유코백-19 백신 임상승인 이후, 국가신약개발사업단에서 1/2상 및 3상시료 지원, 변이주 대응백신 비임상 지원에 이어 이번 생산장비 구축지원 사업까지 선정되는 등 정부의 다각적인 지원을 받은 만큼 코로나19 백신 개발이 국내에서 성공할 수 있도록 임직원 모두는 끝까지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2,600,000
    • -0.21%
    • 이더리움
    • 5,327,000
    • -1.26%
    • 비트코인 캐시
    • 587,500
    • -0.42%
    • 리플
    • 1,011
    • -1.27%
    • 라이트코인
    • 199,400
    • -0.55%
    • 에이다
    • 1,718
    • -1.77%
    • 이오스
    • 3,984
    • -2.02%
    • 트론
    • 111.9
    • +4.19%
    • 스텔라루멘
    • 355
    • -1.5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8,700
    • +1.56%
    • 체인링크
    • 25,350
    • +4.41%
    • 샌드박스
    • 6,575
    • -5.3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