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대 시청자 노린다”…차태현→정수정 ‘경찰수업’, 캠퍼스 이야기 통할까

입력 2021-08-09 15:33

(사진제공=KBS)
(사진제공=KBS)

경찰대학교라는 흥미로운 소재와 배경, 차태현·진영·정수정이라는 배우들의 신선한 케미스트리가 호기심을 자극한다. KBS 2TV 새 월화드라마 ‘경찰수업’이 “온 가족이 모여 볼 수 있는 여름방학 드라마”라며 자신만만하게 출사표를 던졌다.

9일 오후 온라인을 통해 KBS 2TV 새 월화드라마 ‘경찰수업’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유관모 PD와 배우 차태현, 진영, 정수정이 참석했다.

'경찰수업'은 온몸 다 바쳐 범인을 때려잡는 형사와 똑똑한 머리로 모든 일을 해결하는 해커 출신 범죄자 학생이 경찰대학교에서 교수와 제자의 신분으로 만나 공조 수사를 펼치는 좌충우돌 캠퍼스 스토리를 그린 작품이다. 

차태현이 잔뼈 굵은 악바리 베테랑 형사이자 경찰대학교 교수 유동만 역을, 진영이 뜻밖의 계기로 경찰의 꿈을 꾸게 된 무색무취 천재 해커 강선호 역을, 정수정이 가식도 비밀도 뒤끝도 없는 경찰대 신입생 오강희 역을 맡았다. 

연출을 맡은 유관모 PD는 “우리 드라마는 온 가족에 모여볼 수 있는 여름방학 드라마다. ‘인디아나 존스’, ‘해리 포터’, ‘셜록 홈스’의 KBS 드라마 버전이 아닐까 싶다”며 "기존 경찰 드라마나 청춘극의 경우 장노년층은 못 볼 수도 있는데 우리 작품은 거실에서 수박 먹으며 전 세대가 볼 수 있는 드라마”라고 소개했다.

(사진제공=KBS)
(사진제공=KBS)

전작 ‘번외수사’에 이어 형사 역할을 또 하게 된 차태현은 “지난번에는 흔히 볼 수 있는 형사였다면 이번에는 형사 겸 교수라서 새로웠다”고 말했다.

이어 “유동만은 욕도 좀 하고 거친 캐릭터다. 그런데 욕이 욕처럼 안 들린다”고 웃으며 “시원시원하게 연기하고 있어서 보시는 분들도 재밌으실 것이다. 기대해 달라”고 강조했다.

함께 호흡을 맞추는 진영에 대해서는 "연기를 잘하는 친구라 호흡이 굉장히 잘 맞는다. 점차 서로 ‘케미’가 좋아지며 공조 수사를 하는 과정이 나오기 때문에 실제 상황과 비슷하다. 점점 친해지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물론 나와 진영의 케미도 나쁘지 않지만 아무래도 진영과 정수정의 러브라인이 풋풋하게 발전해나가는 것이 관전 포인트일 것”이라고 귀띔했다.

(사진제공=KBS)
(사진제공=KBS)

진영은 자신의 캐릭터에 대해 “성장해 나가는 과정이 잘 보여야 했다. 처음에는 꿈이 없는, 무채색인 친구였다가 교수님을 만나고 다른 친구를 만나면서 꿈을 키워가는 모습을 보여준다. 처음엔 어려웠다”고 말했다.

이어 “제복을 입는 역할이라 운동도 열심히 했다”며 “정수정과의 러브라인도 기대해달라”고 덧붙였다.

특히 진영은 차태현과의 호흡에 대해 “선배님이랑 하게 된다고 했을 때 너무 대선배고, 존경하는 선배라 긴장됐다. 주변 분들에게 물어봤는데 다들 따봉을 날렸다. 너무 좋다고 하더라. 걱정하지 말라고 하더라. 너무 잘 챙겨주고 제가 복귀작이라 긴장하고 힘들었는데 선배가 편하게 대해줘서 편하게 할 수 있었다”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사진제공=KBS)
(사진제공=KBS)

영화, 드라마 등을 통해 다양한 배역에 도전하고 있는 정수정은 “매번 다음 작품을 선택할 때 안 해봤던 캐릭터나 직업에 호기심을 느껴 선택한다"며 “‘경찰수업’도 대본을 읽었을 때 재밌고 캐릭터도 매력적이라 선택했다”고 말했다.

이어 “오강희는 솔직하고 사이다처럼 시원한 모습이 많다. 보시는 분들께서 통쾌함을 느끼실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를 듣던 차태현은 “두 사람 다 연기를 잘하고 예쁘게 나온다”며 “특히 정수정의 모습을 보면 예전 전지현의 모습이 떠오른다. 이 이야기를 감독님에게 했는데 칭찬일지 아닐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그러자 정수정은 “너무 부끄럽다”며 “차태현 선배님 또한 10년, 20년 전에 봤던 모습 그대로다”라며 화답했다.

마지막으로 시청률 공약을 묻자 진영은 “10%가 된다면 에프엑스의 ‘핫 서머(Hot Summer)’를 추겠다”고 약속해 눈길을 끌었다.

‘경찰수업’은 이날 오후 9시 30분 첫방송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2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6,829,000
    • -4.23%
    • 이더리움
    • 5,004,000
    • -2.95%
    • 비트코인 캐시
    • 765,500
    • -2.48%
    • 리플
    • 1,342
    • -3.52%
    • 라이트코인
    • 241,200
    • -5.34%
    • 에이다
    • 2,655
    • -3.7%
    • 이오스
    • 5,770
    • -1.79%
    • 트론
    • 123.3
    • -3.45%
    • 스텔라루멘
    • 458.3
    • -4.44%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9,800
    • -1.69%
    • 체인링크
    • 35,470
    • +3.02%
    • 샌드박스
    • 933.7
    • -1.6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