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사무실 복귀 10월로 연기...“백신 맞고 오라”

입력 2021-07-29 07:57

두 번째 사무실 복귀 연기

▲구글 로고. 로이터연합뉴스
▲구글 로고. 로이터연합뉴스
세계 최대 검색엔진 업체 구글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사내 방역 지침을 강화했다.

28일(현지시간) CNBC방송에 따르면 순다르 피차이 구글 최고경영자(CEO)는 이날 직원들에게 보낸 이메일에서 사무실 복귀 시점을 9월 1일에서 10월 18일로 연기하고 복귀시 백신 접종을 마쳐야 한다고 밝혔다.

해당 지침은 미국 내 본사와 사무실에 우선 적용하고 점차 해외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구글의 사무실 복귀 연기는 이번이 두 번째다. 앞서 지난해 12월 코로나19 확산으로 사무실 복귀 시점을 올 9월 1일로 연기했었다.

델타 변이 확산으로 다시 감염자가 늘자 방역 지침 강화에 나선 것이다.

피차이 CEO는 “사무실 복귀 시동에 기뻤지만 동시에 델타 확산을 우려하는 직원들이 있음을 안다”면서 “완전 복귀 계획을 시행하기 최소 30일 전 공지하겠다”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1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4,072,000
    • -1.15%
    • 이더리움
    • 4,730,000
    • +0.38%
    • 비트코인 캐시
    • 780,000
    • +1.43%
    • 리플
    • 1,405
    • +1.01%
    • 라이트코인
    • 229,000
    • -1.46%
    • 에이다
    • 2,691
    • -1.07%
    • 이오스
    • 5,640
    • -0.09%
    • 트론
    • 121.1
    • -1.06%
    • 스텔라루멘
    • 494
    • +11.61%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0,400
    • -0.75%
    • 체인링크
    • 34,060
    • +3.02%
    • 샌드박스
    • 905.3
    • -0.3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