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 "옵티머스자산운용 등록 취소·임직원 해임 금융위에 건의"

입력 2021-07-22 20:20 수정 2021-07-22 20:24

22일 옵티머스 부문검사 결과 조치안 제재심 개최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금융감독원이 옵티머스자산운용의 인가·등록을 취소하고 임직원을 해임하는 징계안을 금융위원회에 건의하기로 했다.

금감원은 22일 제27차 제재심의위원회를 개최해 옵티머스자산운용의 부문검사 결과 조치안을 상정하고 심의했다.

바로 전날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4부는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법상 사기 등 혐의로 구속 기소된 김재현 옵티머스자산운용 대표에게 징역 25년과 벌금 5억 원을 선고하고 751억7500만 원의 추징을 명령했다. 김 대표는 금감원 제재심이 열렸던 이날 1심 판결에 불복하고 항소장을 제출했다.

금감원은 제재심 의결을 통해 옵티머스자산운용 기관에 대해 인가·등록취소 및 신탁계약 인계명령과 관련 임직원에 대한 해임요구 등을 금융위에 건의하기로 했다. 부정거래행위 금지위반(자본시장법 제178조) 및 특정 집합투자기구의 이익을 해하면서 자기 또는 제삼자 이익 도모 금지(자본시장법 제85조)를 위반했다는 이유다.

금감원 관계자는 "제재심은 심의대상이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중요사안인 점 등을 감안해 제반 사실관계 및 입증자료, 재판결과 등을 면밀히 살피는 등 신중하고 심도 있는 심의를 했다"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27 10:12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2,868,000
    • -2.56%
    • 이더리움
    • 2,525,000
    • -4.72%
    • 비트코인 캐시
    • 545,000
    • -4.22%
    • 리플
    • 716.2
    • -3.12%
    • 라이트코인
    • 149,300
    • -4.84%
    • 에이다
    • 1,431
    • -5.04%
    • 이오스
    • 4,212
    • -5.45%
    • 트론
    • 66.42
    • -5.95%
    • 스텔라루멘
    • 293.8
    • -7.7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8,500
    • -4.5%
    • 체인링크
    • 20,590
    • -3.96%
    • 샌드박스
    • 685.7
    • -16.0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