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예슬, 전 소속사 대표 사진 게재…“부끄러운 줄 알아라” 공개 저격

입력 2021-07-03 19:1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한예슬 (출처=유튜브 채널 '한예슬 is' 캡처)
▲한예슬 (출처=유튜브 채널 '한예슬 is' 캡처)

배우 한예슬이 전 소속사 대표의 실명을 언급하며 공개 비난했다.

3일 한예슬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한 여성의 사진을 게재하며 “이 사람은 제 전 소속사 파트너즈파크의 대표다. 제 지금의 남자친구를 소개해준 사람이기도 하다”라고 발언했다.

이어 한예슬은 “긴말 않겠다. 난 당신의 만행을 다 알고 있다. 부끄러운 줄 알아라”라며 공개적으로 비난해 의아함을 안겼다.

앞서 한예슬은 지난 2018년 파트너즈파크와 전속계약을 체결했지만, 지난 4월 계약 종료 소식을 전하며 6월 최종 계약 만료됐다. 그러던 중 지난 5월 SNS를 통해 10살 연하의 남자친구와의 열애를 공개했지만 한 유튜브 채널을 통해 남자친구가 화류계 출신이라는 의혹이 제기되며 논란이 됐다.

당시 한예슬은 계속되는 폭로에 “왜 이런 일들은 항상 소속사와 계약이 만료되었을 때 일어나는 건지 참 신기하다”라고 물음표를 던지기도 했다. 현재 한예슬은 루머를 생성 및 유포, 악플러들에 대해 법적 대응을 예고한 상태다.

한편 한예슬이 게재한 전 소속사 대표 게시글은 현재 삭제된 상태다. 현재 한예슬은 높은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하고 활동 중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밀양 사건' 피해자 "함께 분노해주셔서 감사…반짝하고 끝나지 않길"
  • 고유정·이은해·엄인숙·전현주…‘그녀가 죽였다’ 숨겨진 이야기 [해시태그]
  • 리더 ‘정용진’의 신세계, 어떻게 바뀌었나 [정용진號 출범 100일]
  •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 美 출장 성과에 “열심히 해야죠”
  • 18일 동네병원도, 대학병원도 '셧다운'?…집단 휴진에 환자들 가슴만 멍든다 [이슈크래커]
  • 15만 원 저축하면 30만 원을 돌려준다고?…‘희망두배청년통장’ [십분청년백서]
  • SM, '매출 10% 못 주겠다'는 첸백시에 계약 이행 소송…"법과 원칙대로"
  • 주식 공매도, ’전산시스템’ 구축 후 내년 3월 31일 재개
  • 오늘의 상승종목

  • 06.1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601,000
    • -1.47%
    • 이더리움
    • 4,910,000
    • -1.96%
    • 비트코인 캐시
    • 612,000
    • -4.52%
    • 리플
    • 675
    • -2.17%
    • 솔라나
    • 207,400
    • -4.91%
    • 에이다
    • 595
    • -3.25%
    • 이오스
    • 951
    • -3.45%
    • 트론
    • 166
    • +1.22%
    • 스텔라루멘
    • 138
    • -2.13%
    • 비트코인에스브이
    • 71,900
    • -3.55%
    • 체인링크
    • 21,580
    • -4.39%
    • 샌드박스
    • 554
    • -4.6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