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코로나19 확진자 내일 400명 넘어설듯…오후까지 352명 집계

입력 2021-06-19 19:00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신규확진자가 374명 발생한 15일  서울 용산구보건소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받고 있다. (뉴시스)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신규확진자가 374명 발생한 15일 서울 용산구보건소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받고 있다. (뉴시스)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내일 400명대를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

19일 방역당국과 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국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신규 확진자는 총 352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같은 시간에 집계된 406명보다 54명 적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아직 시간이 남은 만큼 20일 0시 기준으로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더 늘어 400명대 초중반을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확진자가 나온 지역을 보면 수도권이 264명(75.0%), 비수도권이 88명(25.0%)이다. 시도별로는 서울 145명, 경기 101명, 부산 20명, 인천 18명, 대구 13명, 강원·경남 각 11명, 충남 10명, 경북 6명, 울산 4명, 대전·충북 각 3명, 전북·전남·제주 각 2명, 광주 1명이다. 전국 17개 시도 가운데 세종에서는 아직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전날에는 오후 6시 이후 76명 늘어 최종 482명으로 마감됐다. 다만 이날은 주말 영향으로 검사 건수가 줄면서 확진자 발생도 다소 더 주춤할 수 있다. 보통 휴일부터 주 초반까지는 확진자 수가 감소했다가 중반 이후 다시 증가하는 흐름을 나타낸다.

한편 지난 13일부터 이날까지 최근 1주간 발생한 신규 확진자 수(발표일 기준)는 일별로 452명→399명→373명→545명→540명→507명→482명을 기록해 하루 평균 471명꼴이다. 일평균 지역발생 확진자는 약 444명으로, 지난 14일(493명) 500명 아래로 내려온 이후 서서히 감소하는 양상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1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6,850,000
    • -0.26%
    • 이더리움
    • 4,262,000
    • +1.5%
    • 비트코인 캐시
    • 759,500
    • -1.81%
    • 리플
    • 1,312
    • -1.06%
    • 라이트코인
    • 223,600
    • +2.33%
    • 에이다
    • 2,900
    • -3.01%
    • 이오스
    • 6,015
    • +0%
    • 트론
    • 139.4
    • -1.34%
    • 스텔라루멘
    • 395.7
    • -1.1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7,900
    • -3.89%
    • 체인링크
    • 35,850
    • -1.48%
    • 샌드박스
    • 976.9
    • +4.4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