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부산, 김해공항 무착륙 국제관광비행 첫 운항…탑승률 90% 육박

입력 2021-05-02 12:34

일본 규슈 서쪽 1시간 30분 선회, 133석 가운데 114석 탑승

▲1일 김해공항에서 운항한 에어부산 무착륙 국제관광비행에서 캐빈승무원이 기내에서 럭키드로우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에어부산)
▲1일 김해공항에서 운항한 에어부산 무착륙 국제관광비행에서 캐빈승무원이 기내에서 럭키드로우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에어부산)

에어부산은 김해국제공항 출발 무착륙 국제관광비행의 첫 운항을 성황리에 마쳤다고 2일 밝혔다.

에어부산이 1일 운항한 무착륙 국제관광비행 BX1065편에는 114명이 탑승하며 90%에 가까운 탑승률을 기록했다.

전체 좌석 220석 중 기내 거리 두기 좌석 배치를 위해 133석으로 판매를 진행했으며 그중 114석이 판매된 것이다.

이날 에어부산의 첫 김해공항 발 무착륙 국제관광비행은 낮 12시 30분 김해공항에서 이륙해 대마도~나가사키~사가~가고시마~김해공항 일정으로 진행됐다.

비행시간은 총 1시간 30분 정도 소요됐다.

에어부산은 그동안 무착륙 국제관광비행 이용에 불편을 겪었던 지역민들에게 특별한 경험을 선사하기 위해 기존 대마도 선회 비행이 아닌 일본 규슈 서쪽 지역 상공을 선회하는 항로로 운항했다.

또 기내에서 럭키 드로우 등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당첨 승객에게는 국내선 무료 왕복 항공권, 에어부산 모형 항공기 등 경품이 제공됐다.

무엇보다 무착륙 국제관광비행에서는 면세품 구매가 가능해 대다수 승객이 화장품, 주류 등 면세 상품을 구매했다고 에어부산은 설명했다.

에어부산은 5월 한 달간 김해공항에서 총 7회(1ㆍ5ㆍ8ㆍ15ㆍ19ㆍ22ㆍ29일) 무착륙 국제관광비행을 시행한다.

운임은 2인 총액 기준 11만9000원, 1인은 8만9000원부터 저렴하게 판매한다.

또 에어부산 온라인 기내 면세점에서는 최대 70%까지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기내 면세품은 현장 구매가 불가하므로 반드시 온라인 기내 면세점을 통해 사전 예약 주문을 해야 한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이제 지역민들도 김해공항에서 편리하게 무착륙 국제관광비행을 이용하실 수 있으며 면세품 구매도 가능하다”며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국제선 항공편도 타시고 면세품도 구매하셔서 특별한 추억을 만드시길 추천드린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1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9,584,000
    • -2.39%
    • 이더리움
    • 4,539,000
    • -6.8%
    • 비트코인 캐시
    • 1,506,000
    • -3.15%
    • 리플
    • 1,871
    • +10.38%
    • 라이트코인
    • 383,000
    • -1.57%
    • 에이다
    • 2,882
    • +3.41%
    • 이오스
    • 12,990
    • -1.81%
    • 트론
    • 153.9
    • +2.12%
    • 스텔라루멘
    • 896
    • +6.81%
    • 비트코인에스브이
    • 392,800
    • -5.12%
    • 체인링크
    • 52,800
    • -3.47%
    • 샌드박스
    • 550.4
    • -9.6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