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광약품, 파킨슨병 이상운동증 치료제 미국서 임상 2상 투약 개시

입력 2021-04-29 09:49

부광약품이 미국에서 진행 중인 파킨슨병 이상운동증 치료제 JM-010의 2상 임상시험에서 첫 대상 환자에게 투약을 시작했다고 29일 밝혔다.

JM-010은 부광약품의 자회사인 덴마크 소재 바이오벤처 콘테라파마에서 개발한 신약후보 물질로, 파킨슨병 치료 시 주로 사용하는 레보도파를 10년 이상 복용할 경우 거의 90% 확률로 발생하는 이상운동증을 치료할 수 있는 약물이다.

부광약품은 JM-010이 해당 질환에 대한 미국 허가를 받는 것을 목표로 임상을 진행 중이고, 이와 병행해 자회사인 콘테라파마에서는 지난해 유럽 4개 나라에서 임상시험을 개시해 현재 순조롭게 진행하고 있다.

부광약품은 “이번 첫 환자 투약을 계기로 앞으로 더 많은 환자들을 등록해 임상시험 진행에 속도를 내 머지 않아 파킨슨병 환자에게 LID 필수 치료제로 제공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부광약품은 JM-010에 대한 중간분석 결과는 내년께 확보하고 2023년 임상시험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8.0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5,153,000
    • -1.66%
    • 이더리움
    • 2,956,000
    • -2.47%
    • 비트코인 캐시
    • 628,000
    • -2.18%
    • 리플
    • 840.1
    • -3.46%
    • 라이트코인
    • 163,500
    • -1.92%
    • 에이다
    • 1,593
    • +3.71%
    • 이오스
    • 4,725
    • -0.48%
    • 트론
    • 75.47
    • +0.45%
    • 스텔라루멘
    • 320.1
    • -1.9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6,500
    • -2.97%
    • 체인링크
    • 27,200
    • +2.29%
    • 샌드박스
    • 690.9
    • -2.7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