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회복세 유효, 주식 산업 금속 비중 확대" -대신증권

입력 2021-04-22 07:59

대신증권은 22일 "물가 상승에 대한 우려가 남아있지만, 글로벌 제조업 생산-재고 사이클이 둔화되기 전까지는 위험자산 강세가 지속될 수 있다"고 분석했다.

조승빈 대신증권 연구원은 "풍부한 유동성 환경이 이어지면서 글로벌 제조업 경기는 빠르게 회복됐고, 글로벌 제조업 생산지수는 2018년 2월 이후 최고 수준"이라며 "조 바이든 정부의 추가 경기부양책 효과가 본격화되면서 소비심리도 가파르게 개선돼 글로벌 경기 회복 가속화로 연결됐다"고 진단했다.

그러면서 "글로벌 제조업 사이클이 둔화되기 전까지는 글로벌 경기 회복세가 유효해 주식과 산업용 금속 비중확대 및 국채 비중축소를 유지한다"며 "원자재에서는 구리를 선호한다"고 제시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8,580,000
    • -1.96%
    • 이더리움
    • 4,168,000
    • -1.54%
    • 비트코인 캐시
    • 1,726,000
    • +0.12%
    • 리플
    • 1,991
    • +0.15%
    • 라이트코인
    • 432,400
    • +1%
    • 에이다
    • 2,046
    • +4.6%
    • 이오스
    • 13,760
    • +15.44%
    • 트론
    • 192
    • +10.47%
    • 스텔라루멘
    • 802.2
    • +7.61%
    • 비트코인에스브이
    • 507,500
    • -0.78%
    • 체인링크
    • 57,000
    • -2.15%
    • 샌드박스
    • 675.6
    • -3.4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