론칭 1주년 ‘샵백 코리아’, 150만 명 이용 “1.2초마다 캐시백”

입력 2021-04-20 14:52

250여 개 글로벌 브랜드와 파트너십⋯1년간 50억 캐시백 제공

리워드 및 검색 플랫폼 ‘샵백(Shopback) 코리아’가 론칭 1주년을 맞았다.

글로벌 라이프 스타일 플랫폼 샵백 코리아는 지난 1년간 250여 개의 글로벌 브랜드와 파트너십을 맺었으며, 누적 고객 150만 명에게 한화 약 50억 원의 캐시백 혜택을 제공하는 성과를 거뒀다. 2020년 4월 (구)이베이츠 코리아(Ebates Korea)를 인수해 국내 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출했고 싱가포르와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와 필리핀, 태국 및 대만, 그리고 호주와 베트남 등 아태지역 9개국 소비자들의 현명한 쇼핑을 돕고 있다.

주된 특징은 적립금이나 쿠폰이 아닌 ‘실제 현금’으로 내 개인 은행 계좌 혹은 네이버페이로 환급할 수 있다는 점이다. G마켓은 물론 이베이와 애플, 매치스패션 등 글로벌 브랜드몰에서 쇼핑하기 전 샵백을 경유하기만 하면 구매액의 5~20%를 캐시백으로 보상한다. 또한, 패션 및 가전, 디지털과 아웃도어, 여행 등 이커머스 업계 선두 가맹점들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캐시백 적용 대상도 꾸준히 확대 중인 만큼 똑똑한 소비를 지향하는 MZ세대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실제로 지난 1년간 1회 구매 평균 캐시백은 4200원인 것으로 집계됐고, 소비자들이 1.2초마다 샵백을 통해 쇼핑 혜택을 누리고 있다. 1명이 혜택받은 최대 캐시백 금액만 해도 약 900만 원에 이른다.

해당 브랜드는 꾸준히 이용한 고객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의미로 ‘1주년 기념파티’ 프로모션을 마련했다. 다가오는 5월 가정의 날을 앞두고 주변 소중한 사람들에게 줄 선물을 마련할 고객들에게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먼저 20일 정오부터 7일간 열리는 이번 ‘1주년 기념파티’를 통해 △최대 25%의 상향된 캐시백 혜택을 제공한다. 프로모션 기간 동안에는 △매일 꽝 없는 당첨 미션으로 깜짝 선물을 제공하고, △돌잡이 미션 수행 시 골드바 당첨 기회도 주어진다.

샵백의 첫 돌인 △22일 당일에는 최대 22%의 슈퍼 캐시백을 지급한다. 오전 11시, 오후 3시와 7시 세 번 진행되며 네타포르테(NET-A-PORTER), 하입비스트(HBX), 마이테레사(MYTHERESA) 등 9개의 해외 유명 브랜드몰이 참여한다.

이와 함께 당일 △기프티콘을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최대 42%의 캐시백 혜택이 주어진다. 특히 4월 22일 피크 데이를 맞이해 인기 스포츠 웨어 브랜드 ‘룰루레몬(lululemon)’이 새로운 제휴업체로 입점될 예정이다. 여름 시즌을 겨냥해 몸매와 건강 관리를 위한 쇼핑을 예정해 둔 고객들은 샵백을 통해 룰루레몬의 다양한 상품을 할인 및 캐시백과 함께 만나볼 수 있다.

샵백 코리아 관계자는 “지난 1년간 자사를 사랑해 준 많은 고객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자 이번 프로모션을 기획했다”라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쇼핑 필수 플랫폼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더 많은 글로벌 브랜드 및 온라인몰과 제휴해 캐시백 혜택을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8,606,000
    • -1.2%
    • 이더리움
    • 4,174,000
    • -0.83%
    • 비트코인 캐시
    • 1,702,000
    • +0.41%
    • 리플
    • 1,958
    • -1.95%
    • 라이트코인
    • 429,300
    • +2.65%
    • 에이다
    • 2,063
    • +3.46%
    • 이오스
    • 13,620
    • +16.72%
    • 트론
    • 190.2
    • +5.54%
    • 스텔라루멘
    • 801.8
    • +7.08%
    • 비트코인에스브이
    • 499,500
    • +0.38%
    • 체인링크
    • 57,100
    • -0.95%
    • 샌드박스
    • 670.1
    • -3.3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