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의겸 “현재 관악구서 전세살이… 집문제는 내게 계속 부담”

입력 2021-04-20 09:22

(이투데이)
(이투데이)

열린민주당 김의겸 의원은 20일 라디오에서 자신의 부동산 투기 논란에 대해 “집 문제는 제게 여전히 부담으로 남을 것 같다”며 “제 개인의 문제이기도 하지만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과 연결돼 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김 의원은 이날 “제가 지금 살고 있는 집이 결혼한 이후로 12번째 이사한 집이다. 주거불안, 이게 얼마나 큰 고통인지 저 자신도 잘 알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김 의원은 지난해 4월 청와대 대변인 근무 당시 불거진 ‘흑석동 투기 의혹’으로 불출마를 선언한 뒤 열린우리당에 입당해 비례대표 4번 자리를 받았다. 이후 김진애 의원이 서울시장 선거 출마로 직을 내려놓자 비례의원직을 승계받아 21대 국회에 입성했다.

김 의원은 “집값 문제가 해결되지 않으면 문재인 정부의 성공, 그리고 정권재창출, 모두 다 쉽지 않은 상황으로 들어가게 된다”며 “제 개인적으로도 제가 정치적으로 사회적으로 활동하는 데 있어서 자유로워질 수 없다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이어 “제가 전문가는 아니지만 집 문제, 주거 문제에 대해서도 계속 관심 갖고 해결책을 공부하고 고민해 볼 생각”이라고 언급했다.

김 의원은 “기부를 했다고 해서 제 잘못이 가벼워진다고 생각하지는 않는다”며 “지금은 관악구에서 전셋집에 살고 있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0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8,643,000
    • -0.58%
    • 이더리움
    • 4,291,000
    • +6.66%
    • 비트코인 캐시
    • 1,718,000
    • +11.56%
    • 리플
    • 2,015
    • +7.58%
    • 라이트코인
    • 417,300
    • -0.22%
    • 에이다
    • 1,956
    • +16.57%
    • 이오스
    • 12,130
    • +32.35%
    • 트론
    • 180.2
    • +12.63%
    • 스텔라루멘
    • 771.2
    • +9.81%
    • 비트코인에스브이
    • 519,500
    • +8.18%
    • 체인링크
    • 58,100
    • +0.96%
    • 샌드박스
    • 694.2
    • -4.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