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든 “5Gㆍ반도체ㆍ양자컴퓨터 분야, 일본과 공동 투자”

입력 2021-04-17 07:24

미일 정상회담 후 공동 기자회견서 밝혀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오른쪽)이 16일(현지시간) 백악관 로즈가든에서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와 공동기자회견장으로 들어서고 있다. 워싱턴D.C./AP연합뉴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오른쪽)이 16일(현지시간) 백악관 로즈가든에서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와 공동기자회견장으로 들어서고 있다. 워싱턴D.C./AP연합뉴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16일(현지시간) 미일 정상회담을 마친 후 가진 기자회견에서 양국이 반도체를 비롯한 여러 분야에 공동 투자할 것이라고 밝혔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바이든 대통령은 “일본과 미국은 모두 혁신에 진지하게 투자하고 있으며 미래를 내다보고 있다”며 “이는 경쟁력을 유지·강화할 수 있는 기술을 보호하고 투자하는 것도 포함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5G와 인공지능(AI), 양자컴퓨터, 유전체학, 반도체 등에 함께 투자할 것이라고 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1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1,973,000
    • +1.42%
    • 이더리움
    • 2,769,000
    • +0%
    • 비트코인 캐시
    • 668,000
    • +1.52%
    • 리플
    • 973.5
    • +1.29%
    • 라이트코인
    • 188,100
    • +1.24%
    • 에이다
    • 1,688
    • +2.06%
    • 이오스
    • 5,580
    • +0.72%
    • 트론
    • 79.2
    • +0.39%
    • 스텔라루멘
    • 377.7
    • +2.3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9,600
    • +0.96%
    • 체인링크
    • 24,640
    • +1.82%
    • 샌드박스
    • 305.7
    • -1.2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