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예지, 스페인서 비행기표 ‘먹튀’ 의혹…“통장 비번 알려달라고”

입력 2021-04-16 09:37

(출처=유튜브 채널 '바나나이슈')
(출처=유튜브 채널 '바나나이슈')

김정현 조종설부터 학폭(학교폭력), 스태프 갑질, 학력위조 등의 의혹에 휩싸인 배우 서예지가 지인의 돈을 먹튀 했다는 폭로가 등장했다.

15일 유튜브 채널 ‘바나나이슈’는 서예지가 스페인에 있을 당시 같은 교회를 다녔다는 제보자 A 씨의 말을 전했다.

A 씨는 서예지의 사진을 인증하면서 “같이 교회를 다니던 사람이다. 처음에는 새로운 청년이 들어와서 잘해주려고 노력했다. 그런데 앞에서 친한 척 뒤에서는 욕하는 게 다반사였다. 학력 논란이 있어 하는 말인데 그 당시에 마드리드에 있는 한인들은 다 알 거다. 서예지가 대학 합격도 안 했다는 걸”이라고 밝혔다.

이어 A 씨는 “제가 스페인에서 오래 살아서 한국 문화를 잘 몰랐다. 서예지가 한국에서는 친구들끼리 통장 비밀번호를 알려준다고 하더라. 처음에 싫다고 했다가 너무 화를 내서 알려줬더니 그 돈으로 바르셀로나 가는 비행기를 끊었다. 이후 돈을 돌려달라고 연락했더니 ‘너 한국에서는 나 쳐다도 못 본다’라는 식으로 말해서 어이가 없었다”고 주장했다.

해당 영상이 관심을 끌자 ‘바나나 이슈’ 측은 댓글을 통해 “현재는 돈은 갚은 상태라고 한다. 오해 없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2015년 10월 한 네티즌이 댓글로 서예지의 스페인 유학 시절을 언급했던 내용 역시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다시 주목받고 있다.

해당 네티즌은 “서예지가 한인 교회에 다니면서 친한 친구 둘을 이간질 시켰고, 돈 빌리고 안 갚고 어장관리를 하기도 했다”면서 “2010년부터 2012년까지 유학을 했는데 방송에서는 스페인어가 유창한 것처럼 언론플레이를 했다”고 주장했다.

앞서 배우 서예지가 과거 연인이었던 김정현을 조종했다는 보도와 함께 학력 위조, 학교 폭력 의혹 등이 일었다. 하지만 서예지의 소속사 측은 공식 입장을 통해 각종 의혹 등에 대해 부인했다. 학력 위조설에 대해서는 마드리드 콤플루텐세 대학교에 합격했으나, 한국 활동을 시작하면서 정상적으로 대학을 다니지 못했다고 해명한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1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6,243,000
    • +1.45%
    • 이더리움
    • 3,003,000
    • +4.34%
    • 비트코인 캐시
    • 741,000
    • +4.73%
    • 리플
    • 1,025
    • +1.59%
    • 라이트코인
    • 205,500
    • +5.44%
    • 에이다
    • 1,830
    • +3.21%
    • 이오스
    • 6,110
    • +5.16%
    • 트론
    • 83.16
    • +1.41%
    • 스텔라루멘
    • 398.5
    • +2.4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9,600
    • +1.53%
    • 체인링크
    • 29,920
    • +11.06%
    • 샌드박스
    • 323.3
    • +0.7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