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특징주] ‘오세훈 수혜주’ 건설업종 큰 폭 상승

입력 2021-04-08 14:41

국민의힘 오세훈 후보가 서울시장으로 당선되면서 8일 건설업종이 강세를 보이고 있다. 오 시장이 선거운동 과정에서 서울시 재개발·재건축 규제 완화를 주요 공약 중 하나로 제시해왔기 때문이다

이날 오후 2시 32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대우건설이 전 거래일보다 510원(7.86%) 오른 7000원에 거래 중이다. GS건설(7.15%), 현대건설(3.89%), HDC 현대산업개발(1.70%) 등 시가총액이 1조 원이 넘는 주요 대형 건설사들도 강세를 나타냈다.

특히 시총이 작은 동신건설(25.82%), 일성건설(22.26%) 등 중소형 건설사의 주가는 상한가에 가까운 상승세를 기록하고 있다.

이는 오세훈 시장이 서울시정을 맡게 되면서 서울시 주택 건설이 확대될 것이란 기대감이 반영된 결과다.

오 시장은 후보 시절 '스피드 주택공급'을 공약 1순위로 내걸고 재개발·재건축 관련 규제를 완화해 5년간 18만5천 가구를 공급하겠다고 공약한 바 있다.

김대준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용적률 확대, 5년간 36만 호 주택 공급, 한강변 35층 제한 폐지 등을 토대로 재건축과 재개발 사업이 활성화될 전망"이라면서 "그 과정에서 공공보다 사업을 탄력적으로 시행할 수 있는 민간 건설사가 상승 모멘텀을 확보할 것"이라고 판단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8,297,000
    • -1.27%
    • 이더리움
    • 3,030,000
    • -4.24%
    • 비트코인 캐시
    • 1,329,000
    • -9.84%
    • 리플
    • 2,025
    • +1%
    • 라이트코인
    • 391,100
    • -4.31%
    • 에이다
    • 1,791
    • -2.08%
    • 이오스
    • 10,280
    • -8.46%
    • 트론
    • 203
    • -4.47%
    • 스텔라루멘
    • 774.8
    • -1.92%
    • 비트코인에스브이
    • 494,800
    • -13.57%
    • 체인링크
    • 52,350
    • -4.73%
    • 샌드박스
    • 856.5
    • -4.01%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