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뤼이드, CB인사이트 ‘2021 글로벌 100대 AI 기업’ 선정

입력 2021-04-08 10:12

▲CB인사이트 2021 AI 100 산업지형 지도. (사진제공=뤼이드)
▲CB인사이트 2021 AI 100 산업지형 지도. (사진제공=뤼이드)

국내 스타트업이 4년 만에 글로벌 100대 인공지능(AI) 기업에 이름을 올렸다.

AIEd 솔루션 기업 뤼이드는 8일 글로벌 시장조사기관 CB인사이트가 발표한 100대 AI 기업 랭킹인 ‘AI 100’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올해 리스트 중 유일한 국내 기업이며, 국내 기업이 포함된 건 2017년 이후 4년 만이다.

CB인사이트는 전 세계 투자자와 기업가들에게 기술 관련 각종 데이터 및 전문 인사이트를 제공하는 글로벌 시장조사업체다. 매년 전 세계 AI 기술 기업 중 가장 유망한 100개의 기업 선정해 ‘AI 100’을 발표한다. 2017년을 시작으로 올해 5회째를 맞았으며, 해당 리스트는 개별 기업뿐 아니라 국가의 AI 경쟁력을 대표적으로 보여주는 지표로도 활용되고 있다.

CB인사이트는 올해 6000개 이상의 기업 중 특허 활동과 기술 우수성, 투자 역량, 관련 뉴스 분석, 시장 잠재력, 파트너십, 경쟁 환경 및 인력 구조 등의 기준을 바탕으로 100개 기업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심사에는 CB인사이트가 독자적으로 개발한 모자이크(Mosaic) 점수가 반영되는데 이는 기업의 건전성, 성장 잠재력에 기반해 향후 기업의 성장 가능성을 예측하게 된다.

올해 AI 100 리스트에는 미국이 64개로 가장 많은 기업의 이름을 올렸다. 이어 영국이 8개, 중국과 이스라엘이 각각 6개, 캐나다가 5개 기업의 이름을 올렸다. 한국은 뤼이드가 유일하다.

뤼이드의 핵심 AI 기술은 학습자의 문제풀이 데이터를 기반으로 실력을 예측하고 정해진 기한 내 학습 목표를 달성하도록 돕고 동시에 동기부여에 최적화된 맞춤형 콘텐츠를 제공하는 것이다. 뤼이드는 AI 기술의 효과를 실제 서비스를 통해 입증했을 뿐 아니라 NeurIPS, EDM, CSEDU, L@S, LAK 등 세계적 AI 및 교육AI 학회에서도 여러 건의 논문을 등재시키며 기술력을 입증해 왔다. AI 산업이 아직 초기 단계인 만큼, 기술력 입증에 있어 연구 영역에서 성과를 핵심 지표로 활용했다.

뤼이드는 자체 연구뿐 아니라 교육 AI 기술 고도화와 연구 활성화를 촉진하기 위한 기반을 제시하며 글로벌 시장에서의 영향력을 한층 더 강화하기도 했다. 수년간 쌓아온 자사의 학습 데이터셋 ‘에드넷’을 공개하고 글로벌 챌린지를 성공적으로 개최해 전 세계 AI 연구자들의 관심을 교육 AI에 집중 시켰다. 세계 최고 권위의 AI 학회인 AAAI에서 스타트업으로는 이례적으로 코로나19 이후 교육 AI의 역할을 제시하는 워크숍을 개최하기도 했다.

장영준 뤼이드 대표는 “그간 쌓아온 AI 기술력과 산업 영향력을 세계적으로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매우 기쁘다”며 “교육 AI를 정의하고 주도하는 선도 기업으로서 기술 연구 및 고도화, 산업 및 시장의 확대에 더 큰 책임감을 가지고 더 큰 성취와 성과들을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6,490,000
    • -3.1%
    • 이더리움
    • 3,091,000
    • +9.69%
    • 비트코인 캐시
    • 1,153,000
    • +1.05%
    • 리플
    • 1,588
    • -3.52%
    • 라이트코인
    • 340,000
    • +7.09%
    • 에이다
    • 1,488
    • -2.11%
    • 이오스
    • 8,090
    • +2.02%
    • 트론
    • 149.7
    • -5.07%
    • 스텔라루멘
    • 596.2
    • -3.9%
    • 비트코인에스브이
    • 369,500
    • +1.48%
    • 체인링크
    • 46,270
    • +1.45%
    • 샌드박스
    • 615.9
    • -6.95%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