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에어프레미아 1호기 도입…항공운항증명 절차 마무리 예정

입력 2021-04-02 17:24

2일 보잉 787-9 인천국제공항 도착…동남아 및 미주 운항 예정

▲에어프레미아 1호기. (사진제공=에어프레미아)
▲에어프레미아 1호기. (사진제공=에어프레미아)

에어프레미아의 첫 번째 비행기가 도입됐다.

에어프레미아는 1호기 보잉 787-9 신형비행기가 미국 시애틀을 떠나 인천국제공항에 2일 오후 1시 50분에 착륙했다고 밝혔다.

비행기에는 회사 영문 ‘AIR PREMIA’와 비행기 꼬리에 회사 로고가 선명히 새겨져 있다. 또 태극기와 국토교통부가 부여하는 항공기 등록번호(HL8387)가 동체에 표시돼 있다.

에어프레미아는 이날 인천국제공항 1터미널 주기장에서 임직원과 창업자 투자자 등 30여 명이 1호기 도입 환영 행사를 가졌다.

보잉 787-9는 길이 62.8m, 높이 17m, 너비 60.1m이며, 운항 거리는 1만5500km가 넘는 중장거리 비행기다. 이 비행기는 탄소 복합소재로 제작돼 내구성이 높고, 고객들이 편안하게 여행을 즐길 수 있도록 기압 습도 등 편의 기능이 대폭 업그레이드됐다.

항공기 좌석은 프리미엄 이코노미 56석, 이코노미 253석 등 총 309석이다. 이코노미석의 경우 좌석 간 거리가 35인치로 전 세계 항공사 가운데 가장 넓다.

에어프레미아는 다음 주 초 국토부로부터 항공기 성능을 인증하는 표준감항증명을 받은 후 비상탈출훈련, 시범비행 등 AOC(항공운항증명) 절차를 마무리할 예정이다.

에어프레미아는 우선 동남아 등에 취항한 뒤 2, 3호기를 추가 도입해 미주 등에 운항할 예정이다.

심주엽 에어프레미아 대표는 “보잉 787-9는 친환경 고효율을 자랑한다”며 “안전 운항에 중점을 두고 새 비행기로 고객을 편안하게 모시겠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9,008,000
    • -1.99%
    • 이더리움
    • 3,023,000
    • +5.15%
    • 비트코인 캐시
    • 1,195,000
    • +0.59%
    • 리플
    • 1,712
    • -1.33%
    • 라이트코인
    • 340,700
    • +0.89%
    • 에이다
    • 1,573
    • +0.13%
    • 이오스
    • 8,300
    • -1.83%
    • 트론
    • 162.1
    • -2.53%
    • 스텔라루멘
    • 637.1
    • -3.01%
    • 비트코인에스브이
    • 385,400
    • +1.1%
    • 체인링크
    • 47,430
    • -1.8%
    • 샌드박스
    • 672.4
    • +2.14%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