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ET, 5월 코스피 상장 목표...기업가치 최대 7조5000억 원

입력 2021-03-31 19:08

▲SK아이이테크놀로지 직원이 분리막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제공=SK아이이테크놀로지)
▲SK아이이테크놀로지 직원이 분리막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제공=SK아이이테크놀로지)

SK이노베이션의 소재사업 자회사 SK아이이테크놀로지(SKIET)가 오는 5월 유가증권시장(KOSPI) 상장을 목표로 공모 절차에 돌입한다. SK이노베이션은 1조 원 규모의 SKIET 지분을 매각해 신사업에 투자할 계획이다.

31일 SKIET는 임시이사회를 열고 기존 발행주식 총수의 13.6%에 해당하는 신주 855만6000주를 발행하기로 했다. 모기업 SK이노베이션도 이날 임시이사회를 열고, 회사가 보유한 SKIET 지분 90% 중 22.7%에 해당하는 1283만4000주를 구주 매출로 내놓기로 했다.

SKIET 공모주식 수는 총 2139만 주로, 전체 발행주식(공모 이후)의 30%에 해당한다. 희망 공모가 범위는 7만8000∼10만5000원이다. 기업가치는 약 5조6000억 원에서 7조5000억 원으로 추산된다.

이번 공모를 마무리하면 SK이노베이션과 SKIET는 최대 2조3000억 원의 투자재원을 쥐게 된다. 다만 SK이노베이션의 SKIET 지분은 기존 90.00%에서 61.20%로 낮아진다.

투자기관 대상으로 진행하는 수요예측은 내달 22∼23일 이틀간 진행한다. 이를 통해 확정한 최종 공모가를 기준으로 같은 달 28∼29일 일반 투자자 청약을 받는다. 이후 5월 중 거래소에서 상장될 예정이다.

SKIET 공모는 미래에셋증권과 JP모건이 대표 주관을 맡고, 한국투자증권과 크레디트스위스(CS)가 공동 주관을 맡고 있다. 공모 비율은 기관투자자 55%, 일반투자자 25%, 우리사주조합 20% 등이다. SKIET는 금융위원회에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증권신고서를 제출했다.

SKIET는 SK이노베이션에서 2019년 4월 물적분할해 신설된 법인으로, 분리막 등 배터리 소재 사업을 하고 있다. 특히 배터리 핵심 소재인 리튬이온배터리 분리막(LiBS) 제조 분야에서 경쟁력을 확보하고, 차세대 플렉서블 커버 윈도우(FCW)를 신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다.

최근 SKIET는 분리막 시장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1조1300억 원을 투자해 폴란드에 분리막 3·4공장을 추가 건설하기로 결정했다. 폴란드, 중국 공장이 순차적으로 가동하면 SKIET 분리막 생산능력은 2024년에는 27억3000㎡까지 늘어날 전망이다.

노재석 SKIET 대표는 "기업공개를 통해 글로벌 선두 지위를 확고히 다지는 초석을 마련하고, 전기차 관련 산업이 성장하는데 기여하는 회사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SKIET는 지난해 매출액 4693억 원, 영업이익 1252억 원을 달성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8,150,000
    • +0.37%
    • 이더리움
    • 4,127,000
    • -1.08%
    • 비트코인 캐시
    • 756,500
    • -0.85%
    • 리플
    • 1,300
    • -0.46%
    • 라이트코인
    • 217,500
    • -1.49%
    • 에이다
    • 2,854
    • -0.24%
    • 이오스
    • 6,460
    • +2.13%
    • 트론
    • 126.8
    • -1.32%
    • 스텔라루멘
    • 387.8
    • -0.5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9,500
    • -1.1%
    • 체인링크
    • 33,810
    • -0.76%
    • 샌드박스
    • 929.2
    • -1.3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