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남구준 국수본부장 "LH 투기 의혹, 사명감 갖고 수사할 것"

입력 2021-03-08 14:41

▲남구준 경찰청 국가수사본부장. (연합뉴스)
▲남구준 경찰청 국가수사본부장. (연합뉴스)

남구준 경찰청 국가수사본부장은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의 신도시 투기 의혹 수사에 대해 “사명감을 갖고 경찰의 수사 역량을 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남구준 본부장은 8일 취임 후 가진 첫 간담회에서 “경찰이 부동산 특별 단속으로 역량을 높여왔기 때문에 꼭 검찰에 수사를 맡겨야 한다는 데 동의하기 어렵다”며 이같이 밝혔다.

남 본부장은 "과거 1·2기 신도시 부동산 투기 의혹이 발생했을 당시 검찰이 컨트롤타워 역할을 한 것은 맞지만, 경찰도 참여했다"며 "상당수 성과가 경찰에서 나왔던 것으로 안다"고 강조했다.

이어 "국무총리실에서 조사하는 부분도 있지만 경찰이 수사하다 보면 차명 거래도 들여다 보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경찰은 이번 사건에 부패방지법·공공주택특별법을 적용할 방침이지만 수사 결과 문서 위조 등이 드러날 경우 다른 법률을 적용할 가능성도 열어두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2,937,000
    • -1.99%
    • 이더리움
    • 2,861,000
    • -0.07%
    • 비트코인 캐시
    • 1,204,000
    • -0.66%
    • 리플
    • 1,775
    • -0.28%
    • 라이트코인
    • 346,100
    • -2.04%
    • 에이다
    • 1,606
    • -1.53%
    • 이오스
    • 8,940
    • +0.9%
    • 트론
    • 178.3
    • -1.05%
    • 스텔라루멘
    • 678
    • -0.69%
    • 비트코인에스브이
    • 403,300
    • -4.86%
    • 체인링크
    • 49,850
    • +6.38%
    • 샌드박스
    • 700.7
    • -5.62%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