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4차 혁신안…"청년당원 39세로 하향·시군구 지구당 신설"

입력 2021-03-04 18:22

더불어민주당 혁신위원회는 4일 "정당 본연의 활동을 강화하자는 취지에서 시군구 지구당을 신설한다"고 밝혔다.

김종민 혁신위원장은 이날 이러한 내용을 담은 '민주당 4차 혁신안'을 발표했다.

혁신위는 ▲ 청년 당원 연령을 만 45세에서 만 39세로 하향 조정 ▲ 여성 당직 확대 ▲ 국회의원 선출직 공직자 평가항목 중 법안 발의 실적 권고 ▲ 당 정책위원회를 국회 상임위에 대응하는 방식으로 개편 등을 제안했다.

김 위원장은 "정책 집행의 책임성을 강화하기 위해 여야정책협약을 제도화하자는 제안을 했다"고 말했다.

그는 "대통령 선거 후 3개월 안에 선거 당시 나왔던 각 당의 정책공약을 취합해 정부의 국정운영에 반영하는 과정을 거치자는 취지"라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1,132,000
    • +4.65%
    • 이더리움
    • 4,675,000
    • +13.43%
    • 비트코인 캐시
    • 1,696,000
    • +7.68%
    • 리플
    • 1,911
    • +2.47%
    • 라이트코인
    • 417,700
    • +2.73%
    • 에이다
    • 1,957
    • +0.98%
    • 이오스
    • 12,470
    • +2.98%
    • 트론
    • 174.5
    • +1.22%
    • 스텔라루멘
    • 742.6
    • +0.43%
    • 비트코인에스브이
    • 450,600
    • +1.01%
    • 체인링크
    • 58,400
    • +0.69%
    • 샌드박스
    • 657.1
    • +1.77%
* 24시간 변동률 기준